경북신문
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5-26 오전 12:05:05 회원가입기사쓰기구독신청지면보기전체기사보기
(5.23 00시 기준)
6,873
1,370
11,165
183
54
266
칼럼
  최종편집 : 2020-05-26 오전 12:05:05
출력 :
[김성춘의 詩의 발견] 김준태의 `詩`
 그래요 詩는  피로 쓰기도 하고/눈물로 쓰기도 하고  땀방울로 쓰기도 하고/아가의 웃음으로 쓰기도 하고/짐승의 울부짖음으로 쓰기도 하고/경상도 사투리로 쓰기도 하고  전라도 방..
시인·前동리목월문예창작대학 교수 김성춘 : 2020년 03월 08일
[주한태 특별기고] 코로나-19 바이러스 정국 위기를 기회로 만들자
2019년 12월 중국 우한시에서 발생한 바이러스성 호흡기 질환. '우한 폐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코로나19'라고도 한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에 의한 유행성 질환으로 호흡기를 ..
시인·전 화랑교육원장 주한태 : 2020년 03월 05일
[최병윤 특별기고] 고품질 과실생산 위한 과실전문생산단지 구축
전 세계적 기후변화로 인해 지구촌 곳곳이 재난과 재해로 몸살을 앓고 있다. 우리나라도 예외가 아니다. 지난 2012년에는 '104년만의 가뭄'이라고 불리어질 만큼 심각한 봄 가뭄이 발생했으며, ..
한국농어촌공사 경북지역본부장 최병윤 : 2020년 03월 05일
[홍종흠 목요칼럼] 나라조차 놀림감된 현실 두렵다
코로나19의 전염속도는 무서운 기세다. 금년1월들어 첫 확진 감염자가 발생한 후 환자수는 하루가 무섭게 급증하면서 3일현재 5천명을 넘어섰고 이미 30명의 사망자가 발생했다는 것이다.   ..
시사칼럼니스트 홍종흠 : 2020년 03월 04일
[김영호 특별기고] 박쥐가 문제다
2002년 중국 사스, 2012년 중동 메르스, 2019년 중국 신종 코로나 등 전염병의 병원균은 모두 박쥐가 옮긴 것이라고 한다. 사스의 병원균은 박쥐에서, 메르스는 박쥐에서 낙타를 통해 사람에게 ..
整風會長·교육학박사 김영호 : 2020년 03월 04일
[손경호 수요칼럼] 음악은 장수의 샘 - 인생의 활력소
많은 철학자들의 말씀이, "인생이란 가깝게 보면 비극이지만, 멀리 보면 희극이라" 한다. <시편>에도 사람의 삶은 한낱 숨결에 지나지 않는 것, 한 평생이래야 지나가는 그림자에 불과하지만 인..
논설고문·교육행정학박사 손경호 : 2020년 03월 03일
[박수형 특별기고] 아연실색과 도행역시
도대체 끝이 안보인다. 대구와 경북이 완전히 멈춰버렸다. 이 곳에서 지금 코로나 바이러스(코로나19)와 눈물겨운 사투가 벌어지고 있다. 얼마를 더 가야 내리막을 만나고 끝이 보일런지 오리무..
언론인 박수형 : 2020년 03월 03일
기고-고품질 과실생산 위한 과실전문생산단지 구축
전 세계적 기후변화로 인해 지구촌 곳곳이 재난과 재해로 몸살을 앓고 있다. 우리나라도 예외가 아니다. 지난 2012년에는 ‘104년만의 가뭄’이라고 불리어질 만큼 심각한 봄 가뭄이 발생했으며..
김범수 기자 : 2020년 03월 03일
[임성남 데스크 칼럼] `1946년 대구 콜레라 창궐`와 `코로나19`
#1. 해방 이듬해인 1946년 5월부터 전국적으로 일명 '호열자(虎列刺)'로 불리는 '콜레라'가 창궐했다. 가을까지 사망자가 속출해 전국적으로 3천명이 넘는 인명이 숨졌다.   이 콜레라는 대..
포항본사 부사장 임성남 : 2020년 03월 02일
[고영관 특별기고] 법조인의 엘리트의식
조선시대의 과거(科擧)시험에 비유할 수 있는 고등고시를 사람들은 흔히 사법고시로 혼동하기도 한다. 그러나 고등고시는 사법시험뿐만 아니라 행정고시, 기술고시 등 여러 정부기관에 필요한 ..
IT전문가 고영관 : 2020년 03월 02일
[임자 건강칼럼] 암(癌)은 왜 재발(再發)하는가?
암 환자는 여러 가지 치료를 받고 완치되었다는 생각이 들어도 "완전히 건강한 신체로 회복되었다"고 볼 수가 없다. 왜냐하면, 한번 암에 걸렸던 사람은 재차 암에 걸릴 가능성이 아주 높기 때..
지리산 건강과학원 원장 임자 : 2020년 03월 01일
[지우현 기자수첩] 신종 코로나에 들끓는 민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감염증으로 비롯된 두려움이 전국을 삼키고 있다. 지난달 초 중국 우한에서 활개를 칠 당시만해도 우후죽순으로 늘어나는 사망자를 걱정하기는 커녕 의료 '후진..
대구본사 사회부 차장 지우현 : 2020년 02월 27일
[김문년 독자기고] 코로나 19 감염속도 빨라… 대구 경북 특단의 대책 시급
코로나19 감염 확진자가 대구 경북지역에서 급속도로 증가하고 있다. 자칫하면 코로나19 사태는 근대 감염병 역사상 최악의 참사로 기록될 수 있다고 여겨진다. 이는 마치 중세시대 유럽을 죽음..
안동시 보건위생과장·보건학박사 김문년 : 2020년 02월 27일
[이태수 칼럼] 진정 이게 나라냐
정신적 공황상태에 빠져 있듯 며칠째 집과 역시 같은 아파트에 있는 서재(연구실)만 오락가락하다가 모처럼 집 주변의 초저녁 길거리로 나섰다. 문을 닫은 음식점과 주점들이 더러 보이고, 길거..
시인 이태수 : 2020년 02월 27일
[이승진 문화칼럼] 오뚜기 인생
목요일 저녁 9시 30분, 야근 하시던 장학사님들께서 퇴근을 서두르십니다. 10시에 방송되는 '미스터 트롯'을 시청하기 위해서입니다. 넘어졌다가 일어선 우리'트롯'의 힘을 실감했습니다. 지난 ..
예천교육지원청 교육장 이승진 : 2020년 02월 26일
[김영호 특별기고] 위기극복은 울타리 세우기부터
윈스턴 처칠은 "좋은 위기를 헛되이 보내지 마라!"라 하였고, 철학자 니체는 "우리를 죽이지 않는 것은 예외 없이 우리를 더 강하게 만든다"는 의미심장한 말을 하였다. 이 말에 의하면 위기도 ..
새화랑유치원 이사장·교육학박사 김영호 : 2020년 02월 26일
[김문년 독자기고] 손씻기는 감염병 예방 `셀프 백신`이다
인류 건강에 위협을 주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2019-nCoV)는 동물과 사람에게 전파될 수 있는 바이러스이다. 그 중 사람에게 전파 가능한 코로나 바이러스는 현재 6종이 알려져 있다. 이 중 4..
안동시 보건위생과장·보건학박사 김문년 : 2020년 02월 25일
[손경호 수요칼럼] 고집은 자만을 키우고 자멸한다
사람의 성격은 천태만상이라 도무지 종 잡을 수 없을 만치 각양각색이다. 성격이란 각 개인에게 특유한 감정·의지·행동 등의 경향이나 인간의 정신생활을 모든 방면에서 나타내는 전체의 소질..
논설고문·교육행정학박사 손경호 : 2020년 02월 25일
[고영관 특별기고] 불평등은 당연한가?
17세기 유럽의 사상가 '루소(Rousseau)'는 인간불평등의 기원은 사유재산 제도에 있다고 주장 하였다. 봉건시대, 신분과 계급의 극심한 불평등이 터무니없는 사유재산의 불평등을 초래하면서 유..
IT전문가 고영관 : 2020년 02월 24일
[박영배 특별기고] 위기의 대한민국 - <8>
글로벌 성혁명은 UN을 비롯한 국제기구가 앞장서고 있습니다. UN은 인류에게 죄를 짓게 조장하며 타락하게 만드는 악의 축이 되었습니다. 그 이유는 68혁명세대의 파워 엘리트들이 UN과 EU를 장..
신한국가정연합 영남회장 박영배 : 2020년 02월 24일
   [1] [2] [3] [4] [5] [6]  [7]  [8] [9] [10]       
포토
칼럼
사설
동정
장욱현 영주시장은 5.. 
윤경희 청송군수는 5.. 
오도창 영양군수는 5.. 
권영진 대구시장은 5.. 
장욱현 영주시장은 5.. 
최기문 영천시장은 5.. 
윤경희 청송군수는 5.. 
박종운 영천시의회 의.. 
배광식 대구북구청장.. 
권영진 대구시장은 5.. 
대표이사 : 박준현  |  주소 : 경상북도 경주시 알천북로 345(동천동 945-3) 경북신문 빌딩 3층  |  사업자등록번호 : 505-81-52491
편집·발행인 : 박준현  |  고충처리인 : 이상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상문  |  청탁방지담당관 : 이상문  |  문의 : 054-748-7900~2
이메일 : gyeong7900@daum.net  |  등록일자 : 경북 가00009  |  등록번호 : 경북 가00009
대구본사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 22길 명문빌딩 6층 / 053-284-7900  |  포항본사 : 경상북도 포항시 남구 대이로 9번길 24 / 054-278-1201
경북신문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을바, 무단·전재·복사 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