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04-25 오전 02:32:4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사설
  최종편집 : 2018-04-25 오전 02:32:44
출력 :
[사설] 울릉도 침몰 돈스코이호가 보물선이 되려면
오는 7월, 울릉도가 전세계인의 주목을 받게 될 전망이다. 저동항 앞바다에 침몰한 러시아 전함 돈스코이호에서 인양된 유물과 잔해가 전 세계 최초로 싱가포르에서 공개되기 때문이다.  이 배에는 러시아 군자금..
경북신문 기자 : 2018년 04월 24일
[사설] 터무니없는 인구증가 정책 생각 바꿀 때 됐다
포항시가 경상북도에 제출한 '2030 포항 도시기본계획'에 2030년 목표 인구를 70만명으로 제시했다고 한다. 현재 인구수가 52만명 정도라고 본다면 이 계획이 과연 실현 가능한가에 의문이 간다. 특히 철강산업의 불..
경북신문 기자 : 2018년 04월 24일
[사설] 포항 중앙동 도시재생에 앞선 선제적 조치 필요하다
포항시 중앙동에 있는 포항문화예술창작지구 문화적 도시재생사업 대상지로 선정됐다. 이는 21세기형 도시재생사업의 방향을 암시하는 대목이어서 관심이 간다. 도시재생은 그동안 개발이라는 개념으로 무작정 외연..
경북신문 기자 : 2018년 04월 23일
[사설] 포항에서 또 농약 범죄, 마을공동체가 무너져서야
포항에서 농약을 이용한 범죄가 또 발생했다. 이번에는 다행히 마을 사람들에게 나눠지기 직전 발각돼 큰 인명피해는 없었으나 이웃 주민의 생명을 노리는 사건이라는 점에서 마을공동체 붕괴를 우려하는 목소리가 ..
경북신문 기자 : 2018년 04월 23일
[사설] 문재인 대통령 가장 위대한 지도자 4위 의미
미국 경제지 '포춘(Fortune)'이 '2018년 세계에서 가장 위대한 지도자 50인' 중 4위로 문재인 대통령을 선정했다고 한다. 1위~3위는 단체·조직 등이 선정돼 인물 가운데서는 문 대통령이 사실상 1위를 차지했다. 포..
경북신문 기자 : 2018년 04월 22일
[사설] 경북교육감, 무료급식 보수·진보 경계 무너졌다
제17대 경북교육감에 출마한 후보 대부분이 정도의 차이는 있지만 무료급식을 공약하고 있어 이 문제가 더 이상 진보후보들만의 전유물이 안 될 전망이다. 경북교육감 선거에 예비후보 등록한 후보는 모두 6명으로 ..
경북신문 기자 : 2018년 04월 22일
[사설] 포스코, 또 CEO 중도하차 `이것도 적폐`다
권오준 포스코 회장이 18일 임시이사회에서 사의를 밝혔다. 임기가 오는 2020년 3월인데다 불과 20여일전 50주년 기자회견 때만해도 잘 이끌어나가겠다고 의중을 밝혔던 터라 정치적 외압이 아니냐는 논란이 일고 있..
경북신문 기자 : 2018년 04월 19일
[사설] 혼탁조짐 보이는 선거 시민들이 단죄해야
정치는 생물이다. 그 정의는 확실하다. 6·13 지방선거에서 여당이 압승을 거둘 것이라던 전망이 흔들리고 있다. 김기식
경북신문 기자 : 2018년 04월 19일
[사설] 경북도, 재난상황 대처 권한 현장으로 이양해야
영주에서 발생한 SK머티리얼즈 공장 유독성 화학물질 누출사고 대처 과정에서 재난상황 전파 매뉴얼에 문제점이 드러났다. 이에 해당지역인 영주시민들은 물론 도민모두가 현 재난안전 대처 매뉴얼의 현실적인 변경..
경북신문 기자 : 2018년 04월 18일
[사설] 3선 도전 시장·군수들의 무소속 출마
자유한국당 경선에서 배제된 경북도내 3선 도전 시장·군수들이 경선결과에 반발해 무소속 출마를 선언하고 있다. 이
경북신문 기자 : 2018년 04월 18일
[사설] `갑질`이 사라지는 사회
대한항공 오너 일가의 '갑질'이 비등점을 넘은 것 같다. 그동안 재벌 오너 일가의 '갑질'은 공공연하게 자행됐지만 불이익 등을 우려해 '을'들이 침묵해 오다가 더 이상 숨기기 않고 공개하기에 이른 것이다. 대한항..
경북신문 기자 : 2018년 04월 17일
[사설] 영덕 원전지원금 환수, 득보다 실이 많다
영덕군이 천지원전 1·2호기 건설 지원금 380억원을 반환해야 할 처지에 놓이게 됐다. 법제처가 "지원금을 환수할 수 있다
경북신문 기자 : 2018년 04월 17일
[사설] 문화예술 관련 공약 가볍게 여기지 않아야
6·13 지방선거가 두 달 안으로 다가왔다. 아직 여야의 최종 후보가 확정되지 않은 곳이 있어 본격적인 선거전에 돌입했다고는 할 수 없지만 이미 예비후보자들이 공약을 쏟아내고 있다. 그러나 아무리 쳐다봐도 눈..
경북신문 기자 : 2018년 04월 16일
[사설] 포항시, 보경사주차장 무료화 추진은 잘하는 일이다
포항시가 내연산군립공원 입구, 보경사 주차장 무료 운영을 추진하고 있다. 포항시는 관광객들로부터 불만을 싸온 북구 송라면 내연산국립공원 내 보경사의 사유지인 700대 차량을 댈 수 있는 주차장 2만900㎡를 연 ..
경북신문 기자 : 2018년 04월 16일
[사설] 입시개편시안, 경북이 최대 피해자 될 처지
교육부가 2022학년도 대입개편시안을 공개한 이후 경북지역 고교에 비상이 걸렸다. 특히 학생부 위주로 선발하던 수시와 수능 중심의 정시를 통합하는 방안이 통과 될 경우 상대적으로 농어촌학교 특별전형 등의 비..
경북신문 기자 : 2018년 04월 15일
[사설] 문화재로 지정되는 청와대의 경주 불상
청와대 경내에 있는 '경주 방형대좌 석조여래좌상'이 국가지정문화재 보물 제1977호로 지정된다. 문화재청이 12일 열린 제3차 문화재위원회 동산문화재분과 회의에서 이 불상의 학술·예술적 가치를 인정하고 이같이..
경북신문 기자 : 2018년 04월 15일
[사설] 김석기 자유한국당 경북도당위원장의 해명
자유한국당의 경주시장 공천 후유증이 쉽게 가라앉지 않을 모양새다. 최양식 시장을 공천에서 배제한 후 최 시장 지지자들의 거센 항의를 받았고 조건부 복당 승인이라는 느닷없는 결정에 반발해 박병훈 전 도의원은..
경북신문 기자 : 2018년 04월 12일
[사설] 경북 높은 실업률, 사회적기업 육성에 답이 있다
최저임금 인상 등 전반적인 경기침체 흐름으로 경북의 실업률이 17년 만에 최고치를 기록하고 있다. 동북지방통계청이 발표한 3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경북의 실업률은 5.4%로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9% 포인트..
경북신문 기자 : 2018년 04월 12일
[사설] `원전 인재 양성` 경북도가 나서는 것이 맞다
정부가 탈원전 기조를 유지하면서 원전관련 인재양성에 손을 놓자 경북도가 직접 나서기로 했다. 경북도는 최근 약 21조원에 달하는 중동 아랍
경북신문 기자 : 2018년 04월 11일
[사설] 경주의 주인은 주권자인 시민이다
'말뚝을 박아도 한국당 공천만 받으면 당선된다'는 대구·경북 지역의 선거 공식이 이번에도 지켜질지 의구심이 든다. 재선 최양식 경주시장의 3선 도전 길목에서 한국당은 공천배제라는 레드카드를 빼내들었고 또 ..
경북신문 기자 : 2018년 04월 11일
   [1]  [2] [3] [4] [5] [6] [7] [8] [9] [10]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동영상
칼럼
내 한평생 버리고 싶지 않은 소원이 있다면  나무들의 결혼식에 .. 
인간의 감정(感情)은 풍부하고 다양하다. 느끼어 움직이는 마음속의 .. 
여기서 "자기들의 몸이 벗은 줄을 알고"하는 이 부분이 새로 들어온 .. 
삼재사상(三才思想) '천지인'은 하늘이 있고 땅이 있으며 사람이 있다.. 
이 땅에 지방자치제도가 시행된 이후 여러 가지 변화 중, 가중 뚜렸한.. 
조직생활에서 정말 잘 안 되는 일 중 하나는 아마도 '보고 받는 자의 .. 
자신도 사랑하지 못하고, 가족도 사랑하지 못하며, 이웃을 미워하는 .. 
내 고향 경주를 생각하면 애틋함이 앞선다. 내 유년과 청소년기를 온.. 
사설
기자수첩
인사말 연혁 조직도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본사 및 지역본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03,325
오늘 방문자 수 : 13,874
총 방문자 수 : 37,253,447
본사 : 상호: 경북신문사 / 주소: 경주시 황성동 1053-12 미림빌딩 5층 / 발행인·편집인 : 박준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
mail: kbsmp@naver.com / Tel: 054-748-7900~2 / Fax : 054-773-787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75 / 등록일 : 2008년 7월 1일
지사 지사대구본부: 053-794-3100 / 북부본부 : 054-859-8558 / 동부본부 : 054-284-4300 / 중부본부 : 053-444-2996~7 / 포항본사 : 054-275-7488
Copyright ⓒ 경북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