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7-09-19 오후 11:04:5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대구

대구TP, 지역 융복합 스포츠 제품 보급·확산 `선봉`


경북신문 기자 / 입력 : 2017년 07월 16일
↑↑ 대구테크노파크가 대구지역 융복합 스포츠 제품 보급 확산에 앞장선다. 지난 14일 대구벤처센터 회의실에서 이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제공=대구테크노파크

대구테크노파크(대구TP)가 대구지역 융복합 스포츠 제품 보급 확산에 앞장선다.
대구TP 스포츠융복합산업지원센터는 이를 위해 지난 14일 대구벤처센터 회의실에서 학원 스포츠 경기력 향상과 생활 스포츠 저변 확대를 위해 지역에 소재한 학교, 생활체육단체, 복지기관 등과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사전 평가를 통해 선정된 초·중·고 7개교, 배드민턴, 배구 등 생활체육회 4곳, 복지기관 2곳 등 총 13개 기관·단체가 함께했다. 협약은 ‘지역 융복합 스포츠산업 거점육성사업’의 하나로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 추진됐으며 수요자 요구를 반영한 스포츠융복합 제품의 개발 및 보급을 목적으로 한다.
협약체결에 따라 각 단체는 최대 1억5000만원 상당의 제품을 지원한다. 이들 단체에게 공급할 스포츠융복합 제품을 제작할 기업은 오는 8월께 선정될 예정이다.
선정 기업들은 스포츠 경기력 향상을 돕기 위한 제품을 비롯해 운동 전·후 근육 이완을 통한 부상 예방 및 재활, 누구나 손쉽게 즐길 수 있는 실내 스크린 골프파크 등 협약 체결 단체에서 필요로 하는 맞춤형 제품을 생산하게 된다.
대구TP 이재훈 스포츠융복합산업지원센터장은 “올해의 경우 엘리트 스포츠와 생활 스포츠의 동반 성장을 위해 생활체육인에서부터 스포츠 취약계층인 고령자·장애인까지 지원 대상을 확대했다”며 “스포츠융복합 제품의 확산을 통해 관련 산업의 경쟁력을 견인하고 지역 스포츠 생태계를 보다 활성화 하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대구TP에 따르면 지난해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선정된 학교 중 4곳은 지난 5월 럭비스크럼머신, 축구공 및 정구공 자동 공급기 등의 보급이 완료됐다. 나머지 1개교도 이달 중 공급될 예정이다. 또 이들 제품은 올해 말까지 시범 테스트를 통한 보완을 거쳐 내년 1월 열리는 세계 최대 IT관련 전시회인 ‘라스베가스 소비재 전자박람회(CES 2018)’에 선보일 예정이다. 김범수 기자
경북신문 기자 / 입력 : 2017년 07월 16일
- Copyrights ⓒ경북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가장 많이 본 뉴스
칼럼
오토바이로 가득 찬 도심. 차량과 엉켜 도로는 말 그대로 무질서함의 .. 
추상적 개념을 나타내는 사랑, 행복, 희망은 '마음'이라는 단어와 같.. 
지난 여러 해 동안 하나님은 창세기를 통해 내게 참 많은 말씀을 하셨.. 
세계무기상은 1948년 이스라엘 건국과 함께 세계의 화약고라 불린 중.. 
시골 동네 깡패가 과도를 들고 마을 주민을 위협하면, 주민은 식칼을 .. 
예나 지금이나 사생활뿐만 아니라 공적인 조직생활에 있어서도 성냄은.. 
최근 북한이 6차 핵실험을 강행하며 한반도와 국제사회의 평화를 위협.. 
현재 북 핵 문제로 대한민국이 국가적 안보 그리고 경제 위기 등 6·2.. 
사설
기자수첩
인사말 연혁 조직도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본사 및 지역본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68,306
오늘 방문자 수 : 65,598
총 방문자 수 : 20,895,825
본사 : 상호: 경북신문사 / 주소: 경주시 황성동 1053-12 미림빌딩 5층 / 발행인·편집인 : 박준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
mail: kbsmp@naver.com / Tel: 054-748-7900~2 / Fax : 054-773-787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75 / 등록일 : 2008년 7월 1일
지사 지사대구본부: 053-794-3100 / 북부본부 : 054-859-8558 / 동부본부 : 054-284-4300 / 중부본부 : 053-444-2996~7 / 포항본사 : 054-275-7488
Copyright ⓒ 경북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