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7-12-13 오후 08:17:2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대구

대구시, 조달청`벤처나라`지역 우수 제품 비수도권 최다 선정

4개 기업 36개 제품 최종 선정
등록률 전국 1위 해당하는 실적
대구TP·대구과학기술진흥센터
1:1매칭 통한 컨설팅 제공·지원

경북신문 기자 / 입력 : 2017년 10월 10일
대구시가 지난해 10월 벤처·창업기업의 공공구매 판로 확대를 지원하기 위해 조달청에서 개통한 전용 온라인 쇼핑몰인 ‘벤처나라’에 지역 우수 제품을 추천한 결과 최종적으로 34개 기업의 36개 제품이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는 경기도를 제외한 전국 최다이며 등록률에서 전국 1위에 해당하는 실적이다.
조달청은 올해부터 광역지방자치단체와 업무협약을 체결해 그동안 벤처·창업기업이 벤처나라 등록을 위해서는 조달청·미래부·산업부·중소기업청 등 유관 중앙부처의 추천을 받은 경우에만 가능하던 것을 각 광역지자체에서도 분기별(연 4회)로 유관 중앙부처에 지역 벤처·창업기업의 우수상품을 발굴·추천할 수 있게 했다.
이에 대구시는 지난 4월 25일 조달청과 업무협약을 체결해 벤처창업기업이 겪고 있는 판로문제 해결에 앞장서 왔으며 3분기 벤처창업혁신조달상품 지정을 위해 지난 8월 31일까지 44개 제품을 발굴해 자체 기술·품질(성능)평가 심사를 거쳐 34개 제품을 추천했다.
이후 조달청의 적합성 검사를 거친 결과 34개 추천 제품 중 32개가 선정됐으며 지역기업이 자체적으로 신청해 선정된 4개 제품을 포함, 34개 기업의 36개 제품이 최종 선정됐다.
특히 대구시는 우수한 지역 벤처·창업기업의 제품을 적극 발굴·추천하고 등록률을 높이기 위해 대구테크노파크 대구과학기술진흥센터와 손잡고 자체 평가위원회와 전문가 1:1 매칭을 통한 대면 컨설팅을 제공하는 등 체계적인 지원으로 경기도 다음으로 벤처나라에 지역 기업 제품이 가장 많이 등록되게 했으며 등록률면에서도 전국 1위의 성과를 거뒀다.
대구시는 앞으로도 지역 유망 벤처·창업기업의 우수 상품을 발굴·추천해 지역 기업들이 공공 판로 확보를 통해 안정적인 수요기반을 마련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아울러 올해 전국 최초로 시행하는 지역 기업 조달시장 진출 확대를 위한 '조달물품 경쟁력 강화 지원사업'과도 연계해 조달청과 협력해 나갈 계획이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우수 벤처·창업 기업들이 공공시장을 발판삼아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성장하도록 적극 지원해 나갈 것”이라며 “지역 유망 벤처·창업기업의 우수제품에 대한 시민들과 지역 공공 기관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구매가 이뤄지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벤처나라’는 지난 2016년 10월 정부 차원에서 우수한 벤처·창업기업의 공공구매 판로확대를 위해 조달청에서 구축·운영하고 있는 벤처·창업기업 전용 온라인 상품몰로, 기술·품질이 우수함에도 공공조달시장 진입에 애로를 겪고 있는 벤처·창업기업을 위해 나라장터 내 구축한 것이다. 김범수 기자
경북신문 기자 / 입력 : 2017년 10월 10일
- Copyrights ⓒ경북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가장 많이 본 뉴스
칼럼
경북동남권 100만주민들은 내년1월1일부터 포항에 설치되는 환동해지.. 
한국수력원자력(주)은 국가 에너지 생산을 선도하는 기업으로 에너지 .. 
변비는 그 원인이 기능적이건 기질적이건간에 배변시에 문제가 있는 .. 
지난번에 창세기2장9절로 이야기를 나누었다. 우리가 창세기 말씀을 .. 
우리가 평소에 아무렇지도 않게 쓰고 있는 말 중에도 큰 모순을 가진 .. 
지구상에 존재하고 있는 모든 인간의 살아가는 목적을 단순하게 생각.. 
예부터 '장부(丈夫)는 자기를 알아주는 자를 위해 목숨을 바친다'고 .. 
지난 6일, 법정시한을 나흘 넘기긴 했지만 올해도 여야는 예산안 협상.. 
사설
기자수첩
인사말 연혁 조직도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본사 및 지역본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60,059
오늘 방문자 수 : 7,579
총 방문자 수 : 25,777,465
본사 : 상호: 경북신문사 / 주소: 경주시 황성동 1053-12 미림빌딩 5층 / 발행인·편집인 : 박준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
mail: kbsmp@naver.com / Tel: 054-748-7900~2 / Fax : 054-773-787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75 / 등록일 : 2008년 7월 1일
지사 지사대구본부: 053-794-3100 / 북부본부 : 054-859-8558 / 동부본부 : 054-284-4300 / 중부본부 : 053-444-2996~7 / 포항본사 : 054-275-7488
Copyright ⓒ 경북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