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05-21 오후 04:50:0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경주

한수원 본사 홍보관서 컨버전스 아트‘빛의 초대展’ 개최

‘반 고흐 展’개최로 지역민에 양질의 문화콘텐츠 제공
이은희 기자 / leh8898@hanmail.net입력 : 2017년 10월 19일
[경북신문=이은희 기자]
한수원이 경주 양북면 본사 홍보전시관에서 지난 14일부터 2018년 1월 6일까지 컨버전스 아트 <빛의 초대展, 열정과 광기의 화가 반 고흐> 특별전시를 마련한다.
빛의 초대展은 모네, 고흐, 르누아르, 마네 등 네 명의 인상주의 거장들을 주제로 1년간 진행되는 컨버전스 아트 전시회다. 지난 7월부터 석달 간 모네전을 전시한 데 이어, 향후 석달 간 고흐전이 무료로 진행된다.
컨버전스 아트란 유명 화가의 작품과 삶을 VR(가상현실), 인터랙티브 등 디지털 기술을 이용해 관람객의 흥미를 높이는 예술과 기술의 융합이다.
이번 전시는 인상파의 거장 ‘반 고흐’의 대표작인‘별이 빛나는 밤’을 현재의 공간으로 옮겨 놓은 것 같다는 호평을 받고 있다. 반 고흐의 일생 이야기와 자화상 작품들도 전시돼 포토존에서 관람객들이 기념사진도 찍을 수 있어 재미를 더하고 있다.
한수원 조석진 홍보실장은“이번 전시회는 우수한 예술콘텐츠로 지역주민의 문화 만족도를 높일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한수원은 지역과 함께하는 공기업으로서 사회적 공헌에 앞장 설 것”이라고 밝혔다.
이은희 기자 / leh8898@hanmail.net입력 : 2017년 10월 19일
- Copyrights ⓒ경북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관련기사()
 
가장 많이 본 뉴스
칼럼
종교(宗敎)의 의미를 어떻게 정의(定義)하는가? 이 지구상에는 여러 .. 
'천상천하 유아독존(天上天下 唯我獨尊)'하늘과 땅 사이에 내가 가장 .. 
어디에서 도마뱀은 꼬리에 덧칠할 물감을 사는 것일까, 어디에서 소금.. 
로마 북쪽 이탈리아의 중부 소도시 피틸리아노는 2300년 전부터 에투.. 
초등학교 재학 시에 증조고 산소에 할아버지 따라 성묘(省墓) 갔다가 .. 
가정폭력이 범죄라는 것을 모르는 사람이 없지만 여전히 가족 간의 발.. 
가정에는 가족이 있고, 식구가 있다. 가정은 한 가족을 단위로 하여 .. 
한반도에는 38도 선을 경계로 두 개의 다른 이념을 가진 두 개의 정부.. 
사설
기자수첩
인사말 연혁 조직도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본사 및 지역본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05,555
오늘 방문자 수 : 106,125
총 방문자 수 : 39,891,211
본사 : 상호: 경북신문사 / 주소: 경주시 황성동 1053-12 미림빌딩 5층 / 발행인·편집인 : 박준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
mail: kbsmp@naver.com / Tel: 054-748-7900~2 / Fax : 054-773-787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75 / 등록일 : 2008년 7월 1일
지사 지사대구본부: 053-794-3100 / 북부본부 : 054-859-8558 / 동부본부 : 054-284-4300 / 중부본부 : 053-444-2996~7 / 포항본사 : 054-275-7488
Copyright ⓒ 경북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