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09-22 오후 12:14:3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호찌민-경주엑스포] 호찌민 하늘 가른 태권도와 보비남

한-베 전통무술 시범공연, 태권무·송판 격파에 관람객 전율
장성재 기자 / blowpaper@naver.com입력 : 2017년 11월 15일
↑↑ 화려한 태권도 격파 시범을 보이고 있는 대한태권도협회 국가대표 태권도 시범단의 모습
[경북신문=장성재 기자] 한국과 베트남 양 국의 국기(國技)인 태권도와 보비남이 호찌민시 하늘을 갈랐다.
지난 14일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2017이 열리고 있는 호찌민 시청 앞 응우엔후에 거리에서는 ‘한-베 전통무술시범공연’이 열려 관람객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대한태권도협회 국가대표 태권도 시범단과 베트남 대표 보비남 시범단은 우렁찬 기합소리와 화려한 동작으로 기량을 마음껏 선보였다.
특히 민요에 맞춘 태권무와 3단 송판 격파 등에서 관람객들은 놀라움과 환호를 함께 보냈다. 호찌민에 관광을 와 태권도 공연을 접한 김종철(부산시·48)씨는 “베트남에서 한국 태권도를 만난 것도 반가웠지만 그 수준이 너무 높아서 감동과 전율이 느껴질 정도였다”고 말했다.
한-베 전통무술시범공연은 오는 20일까지 호찌민시청 앞 응우엔후에 거리에서 열려 세계인의 시선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장성재 기자 / blowpaper@naver.com입력 : 2017년 11월 15일
- Copyrights ⓒ경북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관련기사()
 
가장 많이 본 뉴스
칼럼
지식을 습득하는데 있어서 가장 기본이 되는 것은 보고 듣는 것이라 .. 
문재인 대통령은 이번 2박3일간의 평양방문기간 극진한 환대를 받았다.. 
나는 이 우주의 모든 현상 중에 자아(自我)만큼 신비로운 현상은 없다.. 
황천모 상주시장이 승진인사를 전격 중지 시켰다. 이번 승진인사는 올.. 
매년 9월 10일은 세계보건기구(WHO)와 국제자살예방협회(IASP)가 전 .. 
인류 최초의 원시인들은 밤을 두려워 했고, 고통과 공포 그리고 죽음.. 
'○○택배' 배송불가(도로명불일치)주소지확인. http://goo.gl/○○○.. 
가을이다. 가을 햇볕이 눈이 시리게 투명하다, 특히 경주의 가을은 아.. 
농사용 전기요금은 60년대 초 양곡생산을 위한 양·배수 펌프로 시작.. 
중세기에 살았던 '마키아벨리'에 의해 쓰여진 '군주론(君主論)'은 오.. 
사설
기자수첩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75,701
오늘 방문자 수 : 56,150
총 방문자 수 : 51,890,026
본사 : 상호: 경북신문 / 주소: 경주시 황성동 1053-12 미림빌딩 5층 / 발행인·편집인 : 박준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
mail: gyeong7900@daum.net / Tel: 054-748-7900~2 / Fax : 054-773-787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75 / 등록일 : 2008년 7월 1일
지사 지사대구본부: 053-794-3100 / 북부본부 : 054-859-8558 / 동부본부 : 054-284-4300 / 중부본부 : 053-444-2996~7 / 포항본사 : 054-275-7488
Copyright ⓒ 경북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