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2-10 오후 09:52:24 회원가입기사쓰기구독신청지면보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道公,`말레이시아 국제발명전시회` 빛냈다

33개국 중 '금상·특별상' 수상
경북신문 기자 / kua348@naver.com입력 : 2018년 05월 17일

한국도로공사가 지난 10일부터 12일까지 사흘간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2018 말레이시아 국제발명전시회'에서 금상·특별상을 각 2점씩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회에는 전 세계 33개국에서 945점의 발명품이 출품됐다.
 도로공사가 수상한 발명품은 국민의 안전 확보와 재난 예방을 위해 개발된 '교량 신축이음부 유간 측정장치'와 '구조물 내공변위 측정장치'이다.
 두 발명품 모두 금상과 특별상을 동시에 수상했으며 구조물을 쉽고 빠르게 모니터링할 수 있도록 해, 구조물 파손, 붕괴 등 사고예방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교량 신축이음부 유간 측정장치'는 차량에 초고속 레이저 측정장비를 탑재해 100km/h로 주행을 하면서 교량의 이음부 간격을 측정해 이상 유무를 판단할 수 있는 장치다.
 기존에 교통차단 후 사람이 일일이 조사를 해야 했던 불편함과 위험성은 줄어들고 문제가 발생한 구조물에 대해서는 신속한 대처가 가능해진다.
 '구조물 내공변위 측정장치'는 구조물 내부의 변화를 자동으로 측정할 수 있는 장치다. 레이저 및 반사 회전각을 이용해 구조물 내부에서 각 지점의 거리를 측정한 후 기존의 설계 데이터와 비교해 변형 상태를 보다 정확하게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도로공사는 지난해 러시아 모스크바 국제발명품 전시회에서도 지능형 차량정보 재인식 시스템 등 2건을 출품해 금상·은상·특별상을 수상한 바 있다.
 한국도로공사 관계자는 "이번 전시회를 통해 우리나라 도로기술의 우수성을 전세계에 알릴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우수기술을 해외시장에 적극적으로 홍보해 국내기업의 해외진출을 견인하겠다"고 말했다. 김범수 기자
경북신문 기자 / kua348@naver.com입력 : 2018년 05월 17일
- Copyrights ⓒ경북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
칼럼
사설
기획특집
본 사 : 경상북도 경주시 원화로 389 / 054-748-7900~2
대구본사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 22길 명문빌딩 6층 / 053-794-3100
포항본사 : 경상북도 포항시 남구 대이로 9번길 24 / 054-278-1201
등록번호 : 경북 가00009 / 등록일자 : 2008.07.01 / 편집·발행인 : 박준현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 / 청탁방지담당관 : 박준현
Copyright ⓒ 경북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