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신문=서인교기자] 이철우 경북도지사가 26일 코로나19로 장기 침체에 빠진 민생을 살리고자 `경북형 민생 氣살리기 종합대책`을 발표하고, 이를 뒷받침하고자 `민생 살리기 특별본부(T/F)`를 구성·출범시켰다. 도는 코로나19 장기화 여파로 외식, 여행, 레저 활동 등이 심각하게 위축됨에 따라, 지역 소비는 물론, 생산, 고용 등 경제 전반이 위기에 빠져있고, 특히 소상공인, 전통시장, 여행·외식업계 등이 큰 어려움에 처해있다고 진단했다. 이에, 경북도는 모든 분야에 걸쳐 `민생 氣살리기 장·단기 종합대책`을 발굴하고, 총 53개 사업에 걸쳐 1조 761억원을 긴급 투입한다. 1/4분기에 집중적으로 추진될 단기 과제는 총 8대 분야 33개 사업에 총 1조 332억원이 투입되며, 이중 신규과제는 18건, 기존·확대 과제는 15건이다. 또한, 연중 추진될 장기 과제는 총 20개 사업으로 이중 신규과제는 13개, 기존·확대 과제는 7건이다. `민생 氣살리기 대책`은 크게 3가지 방향으로 추진된다. 우선 기부문화 확산 등을 통한 범도민 캠페인 전개로 침체된 지역 분위기를 끌어올리고, 모든 가용재원을 상반기에 집중 투입해 얼어붙은 경제에 마중물을 쏟아 붓고, 소상공인, 자영업자 기 살리기에 모든 정책적 역량을 집중하기로 했다. 범도민 캠페인 전개 분야에서는 특히, 공직자들의 고통분담 의지가 눈에 띈다. 우선, 이철우 도지사가 1월 급여 전액을 내놓기로 했고, 직원들도 함께자율적으로 동참할 예정이다. 이들 기부금은 `고향사랑 경북사랑 나눔운동`계좌로 모아져 위기계층 지원에 쓰이게 된다. 도는 이러한 기부 운동을 출자출연기관, 시군, 민간 기관단체 등 사회전반으로 확산시켜 `범도민 이웃사랑 행복나눔 캠페인`으로 추진해 경북의 자랑스런`희생정신`을 문화로 계승 발전시켜 나간다. 또한, 도지사가 버스를 타고 중소기업, 전통시장, 소상공인들을 직접 찾아가 현장애로를 듣고 해결하는 민생살리기 `새바람 행복버스`를 운영하고, 소상공인 업체상품 소비 촉진을 위해 `소상공인 위기극복 쓰리GO 운동(사GO, 쓰GO, 민생살리GO)`도 새롭게 추진된다. 민생 경제에 마중물이 될 재정 신속 집행도 작년보다 강도와 밀도를 한층 높여 강력하게 추진된다. 도는 지난해 1/4분기 기준 소비·투자 집행액이 1조9167억원이었으나, 올해는 2조1359억원을 목표로 2192억원을 추가로 투입하기로 했다. 특히, 도는 현재의 상황이 전시에 준하는 상황임을 깊이 인식해 통상적인 추경예산 편성시기까지 기다리지 않고 예비비를 대거 투입하고, 건설기술 심의 등의 모든 행정절차를 최대한 앞당겨 운영하는 등 모든 행정력을 동원해 침체된 경기를 반전시키기로 했다. 한편,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코로나19 장기화 등으로 민생이 벼랑 끝에 서있어, 모든 가용 가능한 자원을 투입해 특단의 대책을 마련했다"며 "죽을 고비에서도 살길을 찾았던 `사중구생(死中求生)`의 정신으로 모든 도민과 함께 이 위기를 반드시 기회로 만들어 내겠다"고 밝혔다.
즐겨찾기+ 최종편집:2021-02-27 오후 03:04:08 회원가입기사쓰기구독신청지면보기전체기사보기
2월 25일 기준
15
9
396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1대표이사 : 박준현  |  주소 : 경상북도 경주시 알천북로 345(동천동 945-3) 경북신문 빌딩 3층  |  사업자등록번호 : 505-81-52491
편집·발행인 : 박준현  |  고충처리인 : 이상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상문  |  청탁방지담당관 : 이상문   |  문의 : 054-748-7900~2
이메일 : gyeong7900@daum.net  |  등록일자 : 경북 가00009  |  등록번호 : 경북 가00009
대구본사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 22길 명문빌딩 6층 / 053-284-7900  |  포항본사 : 경상북도 포항시 남구 대이로 9번길 24 / 054-278-1201
경북신문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을바, 무단·전재·복사 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