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06-19 오전 09:55:5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경제

권 업 원장,대구테크노파크 3년 더 이끈다

2020년 11월까지 연임 확정
사업규모 역대최고 810억 증가
중소·벤처기업 성장 견인 기여

경북신문 기자 / 입력 : 2017년 11월 15일
권 업(64?사진) 前 대구테크노파크(대구TP) 원장이 제8대 대구TP 원장으로 확정됐다.
 대구TP가 설립된 지난 1998년 이후 원장직의 연임은 이번이 처음이다. 임기는 오는 2020년 11월까지 3년이다.
 대구TP에 따르면 권 원장은 지난 2014년 첫 부임 당시 560여억원의 사업비 규모를 지난해 역대 최고인 810억원대까지 45% 늘려 중소·벤처기업 성장을 견인하는데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또 전국에서 최초로 스포츠 산업 관련 거점기관을 지역에 유치하고 지역산업 구조를 다변화함과 동시에 미래 성장산업에 대한 기반을 다지는데 기여했고 '노사 상생과 협력을 위한 공동선언문'을 이끌어 내는 등 조직 안정화에 힘쓴점도 인정받았다.
 권 원장은 "테크노파크의 기능과 역할이 새롭게 요구되는 현 시점에서 더욱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며 "지역의 기술혁신 거점기관으로서 역할뿐만 아니라 혁신성장을 통한 4차 산업혁명의 전초기지가 되도록 최선을 다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권 원장은 17일 오전 이사장인 대구시장으로부터 임용장을 수여받은 후 이날 오후 열리는 대구시의회 행정사무감사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공식 업무에 들어갈 예정이다.
 한편 대구TP 원장 선임은 지난 9월 16일간 공개모집을 통해 원서를 접수한 결과 총 7명이 응모했다. 원장 추천위원회에서 서류 및 면접심사의 과정을 거쳐 복수 후보(2명)를 추천했다. 이후 지난 1일 열린 이사회에서 권 업 원장을 최종 선임한 후 중소벤처기업부의 승인 과정을 거쳤다. 김범수 기자
경북신문 기자 / 입력 : 2017년 11월 15일
- Copyrights ⓒ경북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관련기사()
 
가장 많이 본 뉴스
칼럼
오복 중 하나라는 눈. 하지만 우리는 눈의 건강관리에 소홀한 경우가 .. 
미세먼지 피해가 날로 심각해지고 있다. 미세먼지가 호흡기질환뿐 아.. 
6·12 북미정상회담이 끝나자마자, 6.13지방선거에서 대한민국은 드디.. 
보고서는 짧을수록 좋다. 말이 짧아야 하듯 보고도 짧을수록 좋다. 대.. 
선거 철새들이 동궁월지를 오염이라도 시켰을까. 동궁의 월지의 그리.. 
이 땅에 지방자치제도 부활된 것은 김영삼 정부로부터 시작되었다. 이.. 
문재인 대통령의 바람은 과연 쓰나미급이었다. 소위 '문풍(文風)'이라.. 
흔히 목 통증이 초래되는 원인으로는 경추(목)부위의 골관절염, 목 디.. 
사설
기자수첩
인사말 연혁 조직도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본사 및 지역본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12,829
오늘 방문자 수 : 38,320
총 방문자 수 : 43,169,188
본사 : 상호: 경북신문사 / 주소: 경주시 황성동 1053-12 미림빌딩 5층 / 발행인·편집인 : 박준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
mail: gyeong7900@daum.net / Tel: 054-748-7900~2 / Fax : 054-773-787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75 / 등록일 : 2008년 7월 1일
지사 지사대구본부: 053-794-3100 / 북부본부 : 054-859-8558 / 동부본부 : 054-284-4300 / 중부본부 : 053-444-2996~7 / 포항본사 : 054-275-7488
Copyright ⓒ 경북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