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2-13 오후 10:11:04 회원가입기사쓰기구독신청지면보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여야, 30일~2월28일 임시국회 합의


경북신문 기자 / kua348@naver.com입력 : 2018년 01월 11일
여야는 오는 30일부터 다음달 28일까지 30일간 2월 임시국회를 열기로 11일 합의했다.
 박홍근 더불어민주당 원내수석부대표와 윤재옥 자유한국당 원내수석부대표, 권은희 국민의당 원내수석부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에서 만나 이같이 합의했다.
 박 원내수석은 이날 회동 직후 기자들과 만나 "30일 오후 2시 개회식을 열고 회기 결정의 건과 국무총리, 국무위원 출석요구의 건을 처리하리고 했다"며 "사전에 법사위에서 처리된 안건이 본회의에 올라오면 같이 처리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여야 합의에 따라 교섭단체 대표연설은 1월31~2일 매일 오전
10시 이뤄진다. 비교섭단체 대표연설은 2월5일과 6일 각각 바른정당과 정의당이 대정부 질문 전 하기로 했다.
 대정부질문은 2월5~7일 3일간 진행된다. 5일은 정치통일외교 분야, 6일은 경제 분야, 7일은 사회교육문화 분야 대정부질문이 이뤄진다. 질의의원은 12~13인으로 1인당 질의시간은 10분씩이다.
 여야는 안건 처리를 위한 본회의는 2월20일과 28일 2차례 열기로 합의했다.
 박 원내수석은 "그 사이에 상임위 활동을 하기로 하고 각 상임위별 법안 심사를 하기로 했다"며 "교섭단체 대표연설이 있는 오후나 대정부질문이 있는 오전이라도 계류된 법안심사를 할 수 있도록 했다"고 전했다. 이인수 기자
경북신문 기자 / kua348@naver.com입력 : 2018년 01월 11일
- Copyrights ⓒ경북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