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0-21 오후 06:05:05 회원가입기사쓰기구독신청지면보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나라가 통째로 넘어갔다˝ 홍준표 한국당 대표 사퇴

6·13 지방선거 참패에 대한 책임
김성태 원내대표 중심체제 전환
조기 전당대회로 새 지도부 선출

이인수 기자 / lis6302 @hanmail.net입력 : 2018년 06월 14일
 14일 오후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홍준표 대표가 국민들에게 머리 숙여 사과하고 있다. (사진=이인수)

6·13 지방선거에서 국회의원 재보궐 선거 1석과 광역단체장 단 2석 확보라는 냉혹한 성적표를 받아 든 자유한국당의 홍준표 대표가 14일 사퇴했다.

홍 대표는 이날 오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최고위원회를 열고 "우리는 참패했고, 나라는 통째로 넘어갔다"며 "모두가 제 잘못"이라고 말했다.

이어 "국민 여러분의 선택을 존중한다"며 "당원 동지 여러분은 부디 한마음으로 단합해 (자유한국당이) 국민으로부터 신뢰받는 정당으로 거듭나길 바란다"면서 이후 기자들의 질문에 별다른 언급 없이 퇴장했다.

한국당은 김성태 원내대표를 중심으로 비상대책위원회를 꾸려, 조기 전당대회를 통한 새 지도부 선출에 나설 전망이다.

김 원내대표는 홍 대표의 사퇴 직후 기자들과 만나 "당 대표 권한대행으로서 앞으로 성난 국민의 분노에 어떻게 답할지, 또 당의 진로와 체제, 보수재건을 어찌할지에 대한 준비를 착실히 하겠다"면서 "내일 오후 2시 비상 의원총회를 열고 구체적인 입장을 밝힐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일각에서는 한국당 내에 홍 대표를 대체할만한 리더십이 부족한 만큼, 홍 대표가 전당대회에 다시 출마해 재신임 형식으로 한번 더 당권을 잡지 않겠냐는 관측을 보이는 가운데 당권에 도전할 인물들로 김무성 전 대표, 이완구 전 총리, 남경필 경기도지사, 정우택 전 원내대표, 나경원 의원 등이 자천타천으로 거론되고 있다.
이인수 기자 / lis6302 @hanmail.net입력 : 2018년 06월 14일
- Copyrights ⓒ경북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
칼럼
사설
기획특집
본사 상호: 경북신문 / 주소: 경주시 황성동 1053-12 미림빌딩 5층 / 발행인·편집인 : 박준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
mail: gyeong7900@daum.net / Tel: 054-748-7900~2 / Fax : 054-773-787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75 / 등록일 : 2008년 7월 1일
지사 지사대구본부: 053-794-3100 / 북부본부 : 054-859-8558 / 동부본부 : 054-284-4300 / 중부본부 : 053-444-2996~7 / 포항본사 : 054-275-7488
Copyright ⓒ 경북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