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09-22 오후 12:14:3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경일대, 7기 차세대 보안리더 양성 프로그램


지우현 기자 / uhyeon6529@daum.net입력 : 2018년 07월 11일
↑↑ 제7기 차세대 보안리더 양성 프로그램에 선발된 경일대 케이해커스 학생들. 사진제공=경일대
경일대 케이해커스(K-Hackers) 동아리가 제7기 차세대 보안리더 양성 프로그램에 선발됐다.
선발된 학생은 모두 4명으로 한 학교에서 이 인원이 BoB에 선발된 것은 이례적인 일이다.
경일대에 따르면 7기 BoB에는 고교·대학(원)생 등 1059명이 지원해 서류전형, 인적성 검사, 필기시험과 심층면접 4단계를 거쳐 총 160명이 최종 선발됐다.
BoB는 IT 보안에 재능이 있는 고교생, 대학생, 대학원생을 발굴하는 프로그램으로, 정보사회를 선도할 최고 수준의 화이트 해커를 양성하는 정보 보호 교육과정이다.
선발된 교육생들은 내년 3월까지 최고의 정보보호전문가들(멘토)에게 취약점 분석, 디지털 포렌식, 정보보안 컨설팅, 보안제품개발 등 분야별 최신 기술 교육을 받고 실무 프로젝트를 수행하게 된다.
BoB 보안컨설팅 분야에 합격한 김성범 학생은 "네트워크 프린터기 APT 공격으로 인한 위험성을 분석한 것이 좋은 결과로 이어진 것 같다"며 "BoB 멘토를 통해 배운 지식들을 활용해 동아리에서 멘토로 활약하며 차세대 보안인재를 양성하는 사람이 되고 싶다"고 전했다.
BoB 디지털 포렌식 분야에 합격한 장보근 학생은 운영체제 개발 프로젝트에서 루트킷 탐지에 대한 공부를 수행했다. 같은 분야에 합격한 이해민 학생은 피싱사이트 분석 및 개발 프로젝트를 통하여 해커들의 다양한 수법을 파악하고 대응해 나갈 예정이며, 디지털 포렌식 분야에서 다섯 손가락 안에 꼽히는 사람이 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BoB 취약점분석 분야에 합격한 최정민 학생은 소프트웨어 역공학과 웹해킹 노하우를 인정받았으며, 취약점 및 보안문제 해결을 위한 프로젝트 수행으로 보안 분야의 최고 전문가가 되겠다고 밝혔다.
경일대 사이버보안학과 케이해커스 동아리 정기현 지도교수는 "우리 동아리는 정보보호동아리지원사업 3년 연속 선정, 자유학기제봉사단 활동 등 다양한 대내외활동을 통해 인성과 전공 능력을 동시에 함양하는 인재를 키우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케이해커스 동아리는 정보보호병 및 BoB 7기 전국 최다 배출, 세계적 학술지인 '스코퍼스(SCOPUS)'에 학부생 논문 게재 등 우수한 성과를 내고 있다. 지우현 기자
지우현 기자 / uhyeon6529@daum.net입력 : 2018년 07월 11일
- Copyrights ⓒ경북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관련기사()
 
가장 많이 본 뉴스
칼럼
지식을 습득하는데 있어서 가장 기본이 되는 것은 보고 듣는 것이라 .. 
문재인 대통령은 이번 2박3일간의 평양방문기간 극진한 환대를 받았다.. 
나는 이 우주의 모든 현상 중에 자아(自我)만큼 신비로운 현상은 없다.. 
황천모 상주시장이 승진인사를 전격 중지 시켰다. 이번 승진인사는 올.. 
매년 9월 10일은 세계보건기구(WHO)와 국제자살예방협회(IASP)가 전 .. 
인류 최초의 원시인들은 밤을 두려워 했고, 고통과 공포 그리고 죽음.. 
'○○택배' 배송불가(도로명불일치)주소지확인. http://goo.gl/○○○.. 
가을이다. 가을 햇볕이 눈이 시리게 투명하다, 특히 경주의 가을은 아.. 
농사용 전기요금은 60년대 초 양곡생산을 위한 양·배수 펌프로 시작.. 
중세기에 살았던 '마키아벨리'에 의해 쓰여진 '군주론(君主論)'은 오.. 
사설
기자수첩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75,701
오늘 방문자 수 : 55,194
총 방문자 수 : 51,889,070
본사 : 상호: 경북신문 / 주소: 경주시 황성동 1053-12 미림빌딩 5층 / 발행인·편집인 : 박준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
mail: gyeong7900@daum.net / Tel: 054-748-7900~2 / Fax : 054-773-787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75 / 등록일 : 2008년 7월 1일
지사 지사대구본부: 053-794-3100 / 북부본부 : 054-859-8558 / 동부본부 : 054-284-4300 / 중부본부 : 053-444-2996~7 / 포항본사 : 054-275-7488
Copyright ⓒ 경북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