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0-23 오후 08:12:54 회원가입기사쓰기구독신청지면보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핫이슈

남경필 전 지사 ‘백년가약’... 색다른 화제 모은 감동의 사진 한 장 ‘새삼 눈길’


온라인뉴스팀 기자 / kbsmp@naver.com입력 : 2018년 08월 10일

↑↑ 사진 출처=남경필 전 지사 / 온라인 커뮤니티

남경필 전 경기도지사가 색다른 이목을 집중시킨다.

10일 주요 포털사이트의 실시간 검색어 상위에 남경필 전 지사가 등극하며 핫이슈로 급부상한 가운데,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온 “정치인 남경필의 행복했던 한 장의 사진”이란 제목의 게시물이 새롭게 주목 받고 있다.

게시물의 사진은 과거 대선 경선 시절에 남경필 전 지사 캠프에서 제공한 이미지로 유명하며, 공개 당시 둘째 아들의 생일에 찍은 두 아들과 남경필 전 지사의 행복했던 모습이 담겨져 눈길을 끌었다.

한편, 경기도 용인 출신인 남경필 전 지사는 경복고등학교, 연세대학교 사회복지학과를 졸업하고 경인일보에서 사회부, 정치부, 경제부 기자로 근무했다.

과거 남경필 전 지사는 제15대 국회에서 최연소 국회의원으로 정계에 입문했으며, 이후 제16·17·18·19대 국회의원을 역임한 후 경기도지사로 도정을 운영한 바 있다.

온라인뉴스팀 기자 / kbsmp@naver.com입력 : 2018년 08월 10일
- Copyrights ⓒ경북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
칼럼
사설
기획특집
본사 상호: 경북신문 / 주소: 경주시 황성동 1053-12 미림빌딩 5층 / 발행인·편집인 : 박준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
mail: gyeong7900@daum.net / Tel: 054-748-7900~2 / Fax : 054-773-787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75 / 등록일 : 2008년 7월 1일
지사 지사대구본부: 053-794-3100 / 북부본부 : 054-859-8558 / 동부본부 : 054-284-4300 / 중부본부 : 053-444-2996~7 / 포항본사 : 054-275-7488
Copyright ⓒ 경북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