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2-13 오후 10:11:04 회원가입기사쓰기구독신청지면보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대구국제공항 출입국 수속 12초면 `끝`… 오늘부터 자동심사

대면 없이 지문·안면 통해 심사
당초 계획보다 1년 앞당겨 시행
오후 항공사 관계자들 시연행사

경북신문 기자 / kua348@naver.com입력 : 2018년 01월 11일
대구국제공항의 국제선 전 노선에 걸쳐 자동출입국심사 서비스가 시행됨에 따라 공항 이용객의 출입국 수속 편의가 크게 증진될 전망이다.
 대구시와 대구출입국사무소는 지난해 협업을 통해 자동출입국심사서비스(SES : Smart Entry Service)의 조기 도입을 추진해왔으며 당초 계획보다 1여년 앞당겨 시행한다.
 자동출입국심사서비스는 심사관의 대면 없이 승객의 여권 및 바이오 정보(지문, 안면)를 통해 평균 12초 만에 출·입국 수속이 이뤄져 대구국제공항의 출입국 수속이 한결 빠르고 편리해진다.
 자동출입국심사 이용은 주민등록이 된 만
7세 이상의 대한민국 국민이면 서비스 등록 후 누구나 이용이 가능하며 특히 주민등록증을 발급받은 만 19세 이상의 국민은 별도의 등록 절차 없이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이외 국내에 외국인 등록 또는 거소 신고가 된 만 17세 이상의 외국인 역시 사전 등록 절차를 거쳐 이용이 가능하다.
 이번 대구국제공항 내 자동출입국심사대 설치는 입·출국장 각각 2대씩 4대 규모로 국제공항의 위상에 걸맞은 인프라를 구축하게 됐으며 대구공항 이용의 만족도를 한층 끌어올릴 것으로 보인다.
 한편 자동출입국심사서비스 전면 시행에 앞서 12일 오후 3시에 차규근 법무부 출입국외국인정책본부장, 진영환 대구상공회의소 회장, 정의관 대구시 공항추진본부장, 남흥섭 한국공항공사 대구지사장을 비롯한 대구공항 관련 기관·항공사 관계자들이 참석해 시연행사를 가질 계획이다.
 정의관 시 공항추진본부장은 "대구공항 이용객 증가에 대비해 법무부와의 유기적인 협조를 통해 자동출입국심사서비스가 도입됐다"며 "앞으로도 대구시민들께서 보다 편리하게 대구공항을 이용할 수 있도록 관계기관 간 협업체계를 공고히 하겠다"고 말했다. 김범수 기자
경북신문 기자 / kua348@naver.com입력 : 2018년 01월 11일
- Copyrights ⓒ경북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