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04-24 오후 09:47:3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포항.울릉

울릉군, `태하 황토굴 소라계단` 테마 경관교량으로 재탄생

자연재해로 구조물 무너져
2015년∼올해 32억원 투입
경관인도교·산책로 등 조성
관광지 통한 경기 회복 기대

경북신문 기자 / 입력 : 2018년 04월 16일
↑↑ 태하 황토구미 소라계단 전경

 
울릉군은 태하리 소라계단 파손에 따른 ‘태하 황토구미 소라계단 진입로 조성사업’을 완료했다고 16일 밝혔다.
태하소라계단은 해안선이 아름답고 주위 경관이 빼어나 사람들이 끈이지 않는 태하 해안산책로를 연결하는 역할을 해왔었으나, 자연재해로 인해 2014년 5월 4일 구조물이 무너진 이후 태하마을의 명소인 황토굴과 태하 해안산책로를 관람하지 못하게 되었다.
이에 따라 울릉군은 지난 2015년부터 2018년까지 총사업비 32억원(국비 9억원, 도비 3.7억원, 군비 19.3억원)을 투입해 경관인도교(L=50m), 연결산책로(L=170m), 스토리텔링 벽화 등으로 조성했다.
이번에 새로 준공된 경관교량은 낙석의 위험으로 보완하고자 낙석 위험 위치로부터 40m정도 이격하여 교각을 설치, 노약자를 위해 교량 상단(H=19m)까지 계단 없이 슬로프 조성했다.
연결산책로 170m구간 볼거리를 제공하고자 포토존 벽면 3개소(트릭아트 2곳), 태하마을과 관련된 역사와 현재를 나타낸 스토리벽 5곳을 조성해 또 다른 볼거리를 만들었다.
이번 시설 준공으로 인해 태하마을은 울릉 수토역사를 다루는 수토역사전시관, 대한민국 10대 비경중 하나라는 대풍감해안절벽을 감상 할 수 있는 대풍감 전망대, 관광모노레일, 태하 해안산책로 및 황토굴 관광으로 역사와 자연을 아우르는 울릉도 대표 관광지로 거듭나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태하마을 주민들은 이번 태하 경관교량 준공으로 그동안 침체 되어있는 울릉군 관광 경기와 마을경기가 되살아 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전남억 기자
경북신문 기자 / 입력 : 2018년 04월 16일
- Copyrights ⓒ경북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관련기사()
 
가장 많이 본 뉴스
칼럼
내 한평생 버리고 싶지 않은 소원이 있다면  나무들의 결혼식에 .. 
인간의 감정(感情)은 풍부하고 다양하다. 느끼어 움직이는 마음속의 .. 
여기서 "자기들의 몸이 벗은 줄을 알고"하는 이 부분이 새로 들어온 .. 
삼재사상(三才思想) '천지인'은 하늘이 있고 땅이 있으며 사람이 있다.. 
이 땅에 지방자치제도가 시행된 이후 여러 가지 변화 중, 가중 뚜렸한.. 
조직생활에서 정말 잘 안 되는 일 중 하나는 아마도 '보고 받는 자의 .. 
자신도 사랑하지 못하고, 가족도 사랑하지 못하며, 이웃을 미워하는 .. 
내 고향 경주를 생각하면 애틋함이 앞선다. 내 유년과 청소년기를 온.. 
사설
기자수첩
인사말 연혁 조직도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본사 및 지역본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36,447
오늘 방문자 수 : 101,341
총 방문자 수 : 37,237,589
본사 : 상호: 경북신문사 / 주소: 경주시 황성동 1053-12 미림빌딩 5층 / 발행인·편집인 : 박준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
mail: kbsmp@naver.com / Tel: 054-748-7900~2 / Fax : 054-773-787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75 / 등록일 : 2008년 7월 1일
지사 지사대구본부: 053-794-3100 / 북부본부 : 054-859-8558 / 동부본부 : 054-284-4300 / 중부본부 : 053-444-2996~7 / 포항본사 : 054-275-7488
Copyright ⓒ 경북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