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2-13 오후 10:11:04 회원가입기사쓰기구독신청지면보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경주

경주 은비둘기봉사회, 후학 양성 위한 장학금 800만원 기탁

회원들, 틈틈이 구운 쿠키 팔아 수익금으로 마련
이은희 기자 / leh8898@hanmail.net입력 : 2018년 01월 11일
[경북신문=이은희 기자]
경주의 은비둘기봉사회(회장 전정자)가 11일 경주시장학회에 후학 양성을 위한 장학금 800만원을 기탁했다.
↑↑ 은비둘기봉사회 회원들이 장학금 800만원을 기탁하고 있다.
2016년에 발족한 은비둘기봉사회는 26명의 회원들이 조손?결손가정 아이들의 생일 챙기기를 비롯해 매월 위탁아동 생일 케이크 전달, 어린이날 보육원에 봉사 및 빵 전달 등 취약계층 어린이들을 위한 각종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전정자 회장은 “생활환경이 어려워 꿈을 접는 학생들은 없어야 된다는 생각에서 회원들이 틈틈이 쿠키를 구워 판매한 수익금으로 장학금을 기탁하게 되었다”며, “지역의 학생들이 꿈과 희
망을 잃지 않고 학업에 전념할 수 있도록 작으나마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최양식 경주시장은 “은비둘기봉사회의 지역취약계층 아동에 대한 사랑과 봉사활동에 감사를 전하고, 기탁하신 장학금은 생활여건이 어려운 학생들에게 큰 힘이 될 것이며 지역의 미래를 이끌어갈 우수한 인재육성과 교육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은희 기자 / leh8898@hanmail.net입력 : 2018년 01월 11일
- Copyrights ⓒ경북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