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0-21 오후 05:30:40 회원가입기사쓰기구독신청지면보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한국장학재단, 제4차 `전국장학재단협의회` 이사회

학자금 중복지원사업 기능 강화
전국 권역별 홍보 강화, 회원 확대
대학생 장학정보집 개편키로
학자금 지원협력모델 제안도
상반기 활동 점검, 결의문 채택

김범수 기자 / news1213@naver.com입력 : 2018년 06월 13일
↑↑ 한국장학재단이 지난 11일 재단 서울사무소 대회의실에서 제4차 전국장학재단협의회(이하 협의회) 이사회를 갖고 전국장학재단협의회 결의문을 채택하고 의지를 다지고 있다.
사진제공^한국장학재단


한국장학재단(이하 재단)이 지난 11일 재단 서울사무소 대회의실에서 제4차 전국장학재단협의회(이하 협의회) 이사회를 가졌다.

이번 이사회에서는 올해 협의회 운영계획, 상반기 협의회 활동사항 등 심의·의결 1건, 보고 안건 3건을 원안대로 의결했다.

협의회는 학자금중복지원 사업 기능을 강화하고 전국 권역별 홍보를 강화해 협의회 회원을 확대키로했다. 또 대학생의 다양한 장학정책 요구를 반영해 ‘장학정보집’을 개편키로 했다.

특히 이날 회의에서 재단 안양옥 이사장은 대학생 주거비 부담 완화 방안과 재단 학자금대출자의 대출원금을 협의회 소속 민간장학재단에서 수혜받은 장학금으로 상환토록 하는 학자금지원 협력 모델을 이사회에 제안해 관심을 모았다.

또 협의회 이사회는 상반기 협의회 활동현황을 점검하고 정부와 국회에 기금운영의 자율성 보장과 발전을 요청하는 등의 내용을 담은 전국장학재단협의회 결의문을 채택했다.

결의문에는 전국장학재단협의회 활성화를 위해 원플러스(ONE+) 캠페인을 전개해 회원기관 확대를 위해 노력하고 민간장학재단의 기금운영에 대한 자율성 보장과 발전을 위해 정부와 국회가 법과 제도 개선방안을 조속히 마련해 줄 것을 요청하는 내용이 담겨있다.
김범수 기자 / news1213@naver.com입력 : 2018년 06월 13일
- Copyrights ⓒ경북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
칼럼
사설
기획특집
본사 상호: 경북신문 / 주소: 경주시 황성동 1053-12 미림빌딩 5층 / 발행인·편집인 : 박준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
mail: gyeong7900@daum.net / Tel: 054-748-7900~2 / Fax : 054-773-787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75 / 등록일 : 2008년 7월 1일
지사 지사대구본부: 053-794-3100 / 북부본부 : 054-859-8558 / 동부본부 : 054-284-4300 / 중부본부 : 053-444-2996~7 / 포항본사 : 054-275-7488
Copyright ⓒ 경북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
 
지면보다 빠른 뉴스
전자신문에서만 만날 수 있는 경북신문
17:00
·
17:00
·
17:00
·
17:00
·
17:0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