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7-10-18 오후 08:08:3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

경북소방, 예년보다 긴 추석연휴 유난히 바빴다

각종 사고현장에 1182번 출동
구급활동 2756건, 120명 구조
신고접수 전년比 10.1% 증가
도민 안전·불편 해소 구슬땀

경북신문 기자 / 입력 : 2017년 10월 09일
↑↑ 추석연휴 동안 경북소방본부 상황실에서 분주하게 근무하고 있는 소방 대원들.
경북도소방본부가 긴긴 추석연휴동안 도민들의 안전과 불편을 해소코자 분주한 시간을 보낸 것으로 나타났다.
 도는 추석 연휴기간 중 소방활동을 분석한 결과 화재발생은 48건에 사망자 1명, 부상자 6명이 발생했고, 각종 사고현장에 1천182건을 출동해 120명의 인명을 구조했으며, 구급활동은 2천756건 출동해 2천891명의 환자를 응급처치 해 병원에 이송했다.
 추석연휴기간 119 신고접수 건수는 2만5천914건이 접수되어 전년대비 10.1%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중 화재발생 건수는 전년도 23건 대비 25건이 늘어난 48건으로 108.7% 증가했고, 인명피해는 전년 4명 대비 3명이 늘어난 7명으로 증가했다.
 인명구조는 전년도 1천202건 출동해 149명 구조한 실적에 대비해 출동이 20건 줄어든 1천182건으로 1.7% 감소했으며 구조인원도 120명으로 줄어들었다.
 응급환자 이송은 전년도 1천603건 출동 1천710명 이송한 실적에 대비해 출동이 1천153건 늘어난 2천756건으로 71.9%, 환자이송은 1천181명 늘어난 2천891명으로 69.1%가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구급 건수가 늘어난 이유는 추석 연휴기간이 전년도에 비해 길어져 교통사고 등 각종사고와 질병으로 인한 119구조구급서비스를 이용한 횟수가 증가한 것으로 분석된다.
 119생활안전서비스 지원으로는 벌집제거 773건, 수몰지역 성묘객 이송 17회 85명, 생활용수 등 27개소 234톤의 급수를 지원해 도민의 불편을 해소했다.
 또 하회마을, 영천호국원, 전통시장, 영화상영관 등 화재취약지역 415개소에 대해 예방순찰 및 심야 기동순찰로 24시간 화재 감시체제를 유지했으며, 또한 관계자의 자율안전관리를 위해 화재예방 교육을 실시했다.
 또한, 도민 119구조구급서비스를 강화하려고 역, 터미널 31개소에 119구급대를 전진 배치했으며, 특히 119구급상황관리센터를 증강 운영해 당직병원·약국 안내 등 5천671건의 생활안전 민원서비스를 제공했다.
 최병일 경북소방본부장은 "이번 추석은 예년보다 연휴가 길어 119의 손길을 필요로 하는 사람이 많았으나 단 한건의 대형사고가 발생하지 않아 다행이다"며 "앞으로 도민이 편안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고 밝혔다.
 서인교 기자
경북신문 기자 / 입력 : 2017년 10월 09일
- Copyrights ⓒ경북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가장 많이 본 뉴스
칼럼
▲뇌혈관질환중 하나인 뇌경색이란  뇌혈관이 막혀서 뇌손상을 발.. 
사람을 사귀는 데 있어 '유머'·'농담'·'장난'만큼 좋은 수단이 없을.. 
영남권 주민들이 이명박·박근혜 양보수정권기간에 믿었던 도끼에 발.. 
호찌민 시내 학교의 등하교 시간. 학교 주변에는 수 백 대의 오토바이.. 
예상하지 못한 위기를 극복하고 피할 수 있는 기업은 지속가능하고 장.. 
삶은 인간의 목숨이요, 생활이며, 삶의 본질은 명예가 아니라 행복하.. 
안동의 문화사는 끊임없이 인간의 가치를 고민하는 역사였다고 해도 .. 
창세기는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하고 싶은 이야기를 글로 기록한 것이.. 
사설
기자수첩
인사말 연혁 조직도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본사 및 지역본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65,797
오늘 방문자 수 : 47,742
총 방문자 수 : 22,550,603
본사 : 상호: 경북신문사 / 주소: 경주시 황성동 1053-12 미림빌딩 5층 / 발행인·편집인 : 박준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
mail: kbsmp@naver.com / Tel: 054-748-7900~2 / Fax : 054-773-787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75 / 등록일 : 2008년 7월 1일
지사 지사대구본부: 053-794-3100 / 북부본부 : 054-859-8558 / 동부본부 : 054-284-4300 / 중부본부 : 053-444-2996~7 / 포항본사 : 054-275-7488
Copyright ⓒ 경북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