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06-20 오후 11:55:5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

김관용 ˝사드 배치 김천·성주, 정부차원 특단의 대책 내놔야˝

새해 첫 간부회의서 강력 요구
지원사업 예타 조사 면제 주문

경북신문 기자 / 입력 : 2018년 01월 09일
김관용 경북도지사가 9일 새해 첫 간부회의에서 이례적으로 사드 배치와 관련, 정부차원의 지원 대책을 강하게 요구했다.
 김 지사는 이날 "참으로 많은 우여곡절을 겪은 끝에 지난해 성주 사드배치가 완료됐다"며 "이러한 과정에서 지역에서는 엄청난 아픔과 갈등이 있었고, 도지사로서도 밤잠을 설칠 정도로 말 못할 고민도 많았다"고 소회했다.
 또 김 지사는 "사드를 찬성 하든, 반대를 하든, 지역과 나라를 위하는 사랑하는 마음은 똑 같았다고 본다"며 "이제는 갈등과 반복을 접고 국가안보를 지키는데 힘을 모으자"고 덧붙였다.
 이어, 김 지사는 "정부에서도 국가안위를 위해 희생을 감내한 성주와 김천에 대한 확실한 대책을 내 놔야한다"며 "무엇보다 김천시와 성주군이 제시한 지역지원 사업이 신속히 이루어질 수 있도록 정부차원의 특단의 대책을 촉구한다"고 말했다.
 또한, 김 지사는 "사드 배치지역과 주변지역에 대한 지원사업이 일반 사업과 같이 취급돼선 안 된다"며 정부의 예비타당성 조사 면제 등을 요구했다.
 김관용 경북도지사는 "도는 사드배치 전담 T/F를 구축, 각 지원사업들이 조기에 구체화될 수 있도록 강력 대응하라"고 간부들에게 주문했다.
 한편, 경북도는 사드배치 지원사업이 내년 정부예산에 반영될 수 있도록 연초부터 활동을 강화하기로 했다.
서인교 기자
경북신문 기자 / 입력 : 2018년 01월 09일
- Copyrights ⓒ경북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관련기사()
 
가장 많이 본 뉴스
칼럼
'나그네'는 국어사전에 자기 고장을 떠나 다른 곳에 임시로 머무르고 .. 
6·13 지방 선거는 TK 지역만을 겨우 남겨놓긴 했지만, 예상대로 보수.. 
만인(萬人)은 법 앞에서는 평동하다고 하지만, 사람이 사는 계층에 따.. 
이번에 중학교 2학년이 되는 만 13세 A양의 별명은 '두드러기 소녀'이.. 
오복 중 하나라는 눈. 하지만 우리는 눈의 건강관리에 소홀한 경우가 .. 
미세먼지 피해가 날로 심각해지고 있다. 미세먼지가 호흡기질환뿐 아.. 
6·12 북미정상회담이 끝나자마자, 6.13지방선거에서 대한민국은 드디.. 
보고서는 짧을수록 좋다. 말이 짧아야 하듯 보고도 짧을수록 좋다. 대.. 
사설
기자수첩
인사말 연혁 조직도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본사 및 지역본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08,866
오늘 방문자 수 : 852
총 방문자 수 : 43,347,310
본사 : 상호: 경북신문사 / 주소: 경주시 황성동 1053-12 미림빌딩 5층 / 발행인·편집인 : 박준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
mail: gyeong7900@daum.net / Tel: 054-748-7900~2 / Fax : 054-773-787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75 / 등록일 : 2008년 7월 1일
지사 지사대구본부: 053-794-3100 / 북부본부 : 054-859-8558 / 동부본부 : 054-284-4300 / 중부본부 : 053-444-2996~7 / 포항본사 : 054-275-7488
Copyright ⓒ 경북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