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07-19 오전 01:27:3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

울진해경, 후포항 계류 화재선박 완전진화


경북신문 기자 / 입력 : 2018년 01월 11일
울진해양경찰서(총경 서영교)에서는 지난 10일 오전11시54분경 후포항내 계류중이던 Y호(29톤, 후포선적, 채낚기어선, 화재당시 승선원4명) 취사장에서 원인미상의 화재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Y호는 지난 5일 08:32경 후포항에서 오징어 조업차 출항하여, 동해해상에서 조업을 마치고 후포항내 천신수산앞 부두에 입항 정박계류중, 선미 취사장에서 불꽃과 화염이 일어나는 것을 선수갑판에서 어구손질 작업중이던 선원(갑판장, 김모)이 발견하고 119에 신고한 것이다. 신고를 접수받고 출동한 해경, 119소방 합동으로 12시40경 화재선박을 완전 진화하였으며 선미취사장, 선원침실 등이 완전 연소되는 피해를 입었다. 울진해경는 겨울철 화재에 취약한 채낚기등 어선에 대하여 각별한 조심을 당부했다. 박호환 기자
경북신문 기자 / 입력 : 2018년 01월 11일
- Copyrights ⓒ경북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관련기사()
 
가장 많이 본 뉴스
칼럼
우리는 시장에 간 엄마를 기다려보았습니다. 열무 삼십 단을 이고 시.. 
충동성은 결과에 대한 숙고함이 없이 내부 또는 외부 자극에 대해 무.. 
우리나라 기후의 특징은 4계절이 분명한 온대성 나라다. 봄은 모든 생.. 
올 여름은 장마가 일찍 끝나면서 예년보다 더 덥고 긴 여름이 될 것이.. 
절에 가서 열심히 절을 하는 신도들은 법당에서 흘러나오는 염불소리.. 
그들이 죄 사함을 몰랐을 때, 출애굽기 33장은, 어떻게 죄를 사함 받.. 
지난번 글의 끝에 '바로 이것이다!' 하며 트위터에 올리려 했던 정치.. 
철저한 신분사회였던 이조시대(李朝時代), 인도의 카스트(caste)제도.. 
사설
기자수첩
인사말 연혁 조직도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본사 및 지역본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10,798
오늘 방문자 수 : 36,837
총 방문자 수 : 46,186,111
본사 : 상호: 경북신문사 / 주소: 경주시 황성동 1053-12 미림빌딩 5층 / 발행인·편집인 : 박준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
mail: gyeong7900@daum.net / Tel: 054-748-7900~2 / Fax : 054-773-787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75 / 등록일 : 2008년 7월 1일
지사 지사대구본부: 053-794-3100 / 북부본부 : 054-859-8558 / 동부본부 : 054-284-4300 / 중부본부 : 053-444-2996~7 / 포항본사 : 054-275-7488
Copyright ⓒ 경북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