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08-15 오전 08:16:1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문화

하회마을·도산서원… 설 당일엔 안동 주요 관광지가 `무료`

15일 안동역서 귀성객 환영행사
16일 웅부공원서 평창올림픽
라이브사이트 운영, 공연 펼쳐
민속박물관, 연휴 나흘동안
전통민속놀이 체험 풍성

경북신문 기자 / 입력 : 2018년 02월 13일
↑↑ 안동 월영교 모습.
안동시는 설 당일인 16일 하회마을, 도산서원, 안동민속박물관 등 주요 관광지를 무료 개방하는 한편, 고향을 찾은 귀성객들을 위한 다양한 행사를 펼쳐진다.
 연휴 첫날인 15일에는 안동역 광장에서 귀성객들을 위한 환영행사를 개최한다. 여기에는 안동 고유의 선비 인형과 안동이 낳은 세계적 캐릭터 엄마까투리 인형들이 출동해 긴 귀성길에 지친 귀성객들을 위한 조촐한 행사를 갖는다. 오전 10시부터 오후 2시까지 펼쳐지는 이날 행사에서는 탈 목걸이 등 소정의 기념품도 증정하고 관광안내지도, 관광홍보 책자도 구할 수 있다.
 많은 사람들이 설 당일에 친가 다음 처가 등의 형식으로 이동한다. 그 반대일 수도 있다. 안동시에서는 이러한 점에 착안, 설 당일에 하회마을과 도산서원, 안동민속박물관을 무료 개방키로 했다. 전통과 예절이 살아 숨 쉬는 안동의 관광지에서라면, 그리고 가족과 함께 되돌아보는 시간을 갖는다면, 명절 스트레스는 한결 가벼워질 것이다.
 또한 옛 안동군청 자리에 위치한 안동웅부공원에서는 16일 오후 3시30분터 5시30분까지 평창동계올림픽 라이브사이트가 운영되며, 라이브사이트에서는 올림픽 실황을 보면서 다채로운 공연과 응원전을 함께 즐길 수 있다. 2002년 월드컵 당시 연인과 함께한 거리응원의 추억을 이번에는 가족과 함께 고향에서 되새길 수도 있겠다.
 안동민속박물관에서 연휴 나흘간 전통민속놀이 체험마당 행사가 열린다. 이곳에선 윷놀이와 널뛰기, 제기차기, 연날리기 등 정초에 놀았던 민속놀이 5종과 투호와 굴렁쇠굴리기, 그네뛰기, 줄넘기놀이 등 연중 민속놀이 4종을 체험할 수 있다.
 이 밖에 안동문화관광단지에 위치한 유교랜드는 설 연휴기간 동안 입장권 2천원 할인 이벤트를 진행한다. 
김석현 기자
경북신문 기자 / 입력 : 2018년 02월 13일
- Copyrights ⓒ경북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관련기사()
 
가장 많이 본 뉴스
칼럼
노아는 하나님께서 인간의 죄에 대해 심판하시는 그 심판을 알았다. .. 
자녀들과 대화를 나누는 데 있어서 기본이 되는 것은 자녀에 대한 존.. 
황천모 상주시장이 취임 한달여만에 시정추진의 방향과 구심점이라며 .. 
농업분야 : 마지막으로 경주 경제 3대 축의 하나인 농업에 대해서도 .. 
나이를 먹어가면서 경계해야 할 것이 여러 가지가 있겠으나 그 중에 .. 
주낙영 경주시장이 경주를 '한국의 로마'로 만들겠다고 했다. 매.. 
계엄령 검토 문건 작성으로 홍역을 치루고 있는 국군기무사령부가 결.. 
권위란 말은 남을 복종시키는 권력과 위세를 말한다. 권력은 남을 강.. 
사설
기자수첩
인사말 연혁 조직도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본사 및 지역본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77,311
오늘 방문자 수 : 21,839
총 방문자 수 : 48,617,267
본사 : 상호: 경북신문 / 주소: 경주시 황성동 1053-12 미림빌딩 5층 / 발행인·편집인 : 박준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
mail: gyeong7900@daum.net / Tel: 054-748-7900~2 / Fax : 054-773-787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75 / 등록일 : 2008년 7월 1일
지사 지사대구본부: 053-794-3100 / 북부본부 : 054-859-8558 / 동부본부 : 054-284-4300 / 중부본부 : 053-444-2996~7 / 포항본사 : 054-275-7488
Copyright ⓒ 경북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