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06-19 오후 06:50:5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문화

경주에 ‘모던 클래식’ 바람이 분다

브라스 퍼포먼스 그룹 ‘퍼니밴드’
내달 11일 경주예술의전당 ‘2시의 콘서트’ 무대 올라

장성재 기자 / blowpaper@naver.com입력 : 2018년 06월 11일
[경북신문=장성재 기자] 경주문화재단은 내달 11일 경주예술의전당 원화홀에서 'Sing Sing Sing 콘서트'를 연다. 경주예술의전당의 레퍼토리 공연 ‘2시의 콘서트’의 세 번째 공연으로 국내 최초 브라스 퍼포먼스 그룹 ‘퍼니밴드’의 유쾌한 모던 클래식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퍼니밴드’는 대한민국 최초의 브라스 퍼포먼스 그룹으로 대중의 사랑을 받고 있다. 트럼펫, 튜바, 트롬본, 혼 등 풍성한 소리를 가진 금관악기로 엄숙한 클래식이 아닌 춤추는 클래식이라는 독특한 컨셉으로 활동영역을 넓히고 있다. 6인 멤버들의 수준급 연주에 유쾌한 퍼포먼스가 더해져 클래식, 재즈, 가요, OST 등 다양한 연령대가 공감하는 공연 레퍼토리를 선보이고 있다. 
↑↑ 브라스 퍼포먼스 그룹 ‘퍼니밴드’

또한 상반기 전통 오페라에 이어 기존 클래식 마니아는 물론 공연장을 처음 접하는 관객도 함께 할 수 있는 세계를 빛낸 한국 바리톤 향연 ‘The tones 5’(9월), KORO ILUSTRADO 필리핀 합창단 초청 공연(10월)이 이어질 예정이다.

경주문화재단 관계자는 “다양한 장르를 선보이며 폭넓은 관객층을 확보하고 있다”며 “주부, 학생 관객 등을 대상으로 2시 평일 낮 공연을 통해 관객 저변 확대를 이어갈 것"이라고 했다. 

한편 공연은 전석 5000원이며 단체 관객 및 카카오플러스친구 쿠폰 할인의 경우 4000원에 관람이 가능하다. 관련 정보는 경주예술의전당 홈페이지(www.gjartcente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장성재 기자 / blowpaper@naver.com입력 : 2018년 06월 11일
- Copyrights ⓒ경북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관련기사()
 
가장 많이 본 뉴스
칼럼
오복 중 하나라는 눈. 하지만 우리는 눈의 건강관리에 소홀한 경우가 .. 
미세먼지 피해가 날로 심각해지고 있다. 미세먼지가 호흡기질환뿐 아.. 
6·12 북미정상회담이 끝나자마자, 6.13지방선거에서 대한민국은 드디.. 
보고서는 짧을수록 좋다. 말이 짧아야 하듯 보고도 짧을수록 좋다. 대.. 
선거 철새들이 동궁월지를 오염이라도 시켰을까. 동궁의 월지의 그리.. 
이 땅에 지방자치제도 부활된 것은 김영삼 정부로부터 시작되었다. 이.. 
문재인 대통령의 바람은 과연 쓰나미급이었다. 소위 '문풍(文風)'이라.. 
흔히 목 통증이 초래되는 원인으로는 경추(목)부위의 골관절염, 목 디.. 
사설
기자수첩
인사말 연혁 조직도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본사 및 지역본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12,829
오늘 방문자 수 : 79,981
총 방문자 수 : 43,210,849
본사 : 상호: 경북신문사 / 주소: 경주시 황성동 1053-12 미림빌딩 5층 / 발행인·편집인 : 박준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
mail: gyeong7900@daum.net / Tel: 054-748-7900~2 / Fax : 054-773-787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75 / 등록일 : 2008년 7월 1일
지사 지사대구본부: 053-794-3100 / 북부본부 : 054-859-8558 / 동부본부 : 054-284-4300 / 중부본부 : 053-444-2996~7 / 포항본사 : 054-275-7488
Copyright ⓒ 경북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