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2-12 오후 09:01:49 회원가입기사쓰기구독신청지면보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스포츠·연예

청풍달구벌팀, 제5회 지평선배 국제줄다리기대회 `우승`

전북 김제시 벽골제서 진행
국내·해외팀 400여명 참여
男·혼성 1위, 국제 2위 차지

김범수 기자 / news1213@naver.com입력 : 2018년 10월 09일
↑↑ 대구 청풍달구벌팀이 '제19회 대한민국줄다리기협회장배 전국대회 및 제5회 지평선배 국제줄다리기대회'에서 경기를 마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제공^대구시줄다리기협회

대구시줄다리기협회 청풍달구벌팀(이하 청풍달구벌)이 국내 및 국제 줄다리기대회에서 남자부·혼성부 우승을 차지하는 쾌거를 달성했다.

지난 6~7일 전북 김제시 벽골제에서 열린 '제19회 대한민국줄다리기협회장배 전국대회 및 제5회 지평선배 국제줄다리기대회'는 '한줄(One rope) 한마음(One mind) 한힘(One force)'이라는 주제로 (사)대한민국줄다리기협회(KTWF)와 김제시체육회에서 주최했다.

이번 줄다리기대회에는 대구와 서울, 대전, 전북, 전남 5개 시·도 선수단을 비롯해 일본과 대만, 태국 해외팀 등 4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남 640kg·여 540kg·혼성 580kg 부문으로 나눠 치열한 경합을 벌였다.

이날 한국 스포츠줄다리기 역사상 최초로 국제대회에 출전해 금·은메달을 수상한 대구청풍달구벌은 남자부에서 1위를 차지했으며 혼성부에서도 놀라운 저력으로 우승을 거머쥐었다.

국제리그에서 일본과 태국을 격파한 청풍달구벌은 아쉽게도 줄다리기 최강자 대만에게 1위를 내어주고 2위를 차지했다.

대구줄다리기협회장인 청풍달구벌 황병익(61) 감독은 "코치·선수들이 2인 1조로 더욱 노력하고 준비해 다음번에는 'We are one'이라는 정신으로 줄다리기 세계 최강자인 대만을 꺾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지난 2011년 결성된 청풍달구벌 팀은 2013년부터 매년 전국 줄다리기대회에서 남·여·혼성 전 부문 종합 우승을 놓치지 않는 최강자로 우뚝 서고 있다. 특히 2015 타이완줄다리기협회 초청 국제 실내줄다리기대회에서 남·여 금·은메달 획득, 2018 세계 실내줄다리기 선수권대회에서 공동 3위로 트로피를 들어 올리는 등 줄다리기계의 새 역사를 쓰고 있다.
김범수 기자 / news1213@naver.com입력 : 2018년 10월 09일
- Copyrights ⓒ경북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
칼럼
사설
기획특집
본 사 : 경상북도 경주시 원화로 389 / 054-748-7900~2
대구본사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 22길 명문빌딩 6층 / 053-794-3100
포항본사 : 경상북도 포항시 남구 대이로 9번길 24 / 054-278-1201
등록번호 : 경북 가00009 / 등록일자 : 2008.07.01 / 편집·발행인 : 박준현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 / 청탁방지담당관 : 박준현
Copyright ⓒ 경북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