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2-13 오후 10:11:04 회원가입기사쓰기구독신청지면보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예천

살기좋은 복지농촌 예천 건설 앞장

430억 투입, 농촌정주기반 조성
농업기반 시설 확충사업 추진

경북신문 기자 / kua348@naver.com입력 : 2018년 01월 14일

예천군은 살기 좋은 농촌지역 건설을 위해 430억의 예산을 투입, 농촌정주기반을 조성하고 농업 생산성 확대를 위한 농업기반시설 확충사업을 활기차게 추진할 계획이다.
 군에 따르면 연차적으로 시행 중인 예천읍·지보면·풍양면 농촌중심지 활성화사업에 금년 73억 6000만원을 투입하고 용문면 대제리·제곡리, 보문면 미호리, 효자면 사과꽃동네의 창조적마을만들기 사업에는 27억 900만원을, 새뜰마을 사업인 감천면 수한마을에는 16억 1600만원을 투입해 복지 농촌건립을 위한 농촌마을 종합개발을 지속적으로 추진한다.
 또한, 작년 공모사업으로

선정돼 금년 신규로 추진하는 감천면 천향리, 용궁면 덕계리, 풍양면 고산1리, 우망2리 등 4개 마을의 창조적 마을만들기사업은 총사업비 20억원으로 금년에는 마을당 1억 1천만원의 사업비를 우선 투입해 농촌마을 기초생활시설을 확충하고 지역별 특색있는 개발로 복지농촌을 건립한다.
 수리시설 개보수, 배수개선, 노후위험 저수지 정비, 밭기반 정비, 기계화 경작로 포장 등을 위해 100억 원의 예산을 투입, 농업생산기반시설 확충 및 유지관리를 통한 기계화영농과 농업생산성 향상으로 농가소득 증대를 위한 기반을 구축할 계획이다.
 농업용수 확보를 위해 80억 원의 총 사업비로 보문면 간방리 간방지구와 용궁면 대은리 동림지구 소규모용수개발 사업으로 양수장 각 1개소 설치를 추진 중으로 올해는 동림지구 18억원, 간방지구 12억원의 사업비로 공사를 준공해 2019년부터 안정적인 농업용수 공급에 차질이 없도록 추진할 방침이다.
정지수 기자

경북신문 기자 / kua348@naver.com입력 : 2018년 01월 14일
- Copyrights ⓒ경북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