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1-13 오전 10:20:33 회원가입기사쓰기구독신청지면보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핫이슈

‘스트레이트’ 김의성, “주진우와 친하게 지내면 안 된다?”...무슨 일? “주변 사람을 이상한 데로 끌고 간다”


온라인뉴스팀 기자 / kbsmp@naver.com입력 : 2018년 04월 23일
↑↑ MBC


시사인 주진우 기자와 배우 김의성이 '스트레이트' MC를 맡게 된 소감을 전했다.

최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탐사기획 스트레이트'에서 MC를 맡게 된 주진우와 김의성의 인터뷰가 전파를 탔다.

먼저 주진우 기자는 ‘탐사기획 스트레이트’ MC를 맡게 된 것에 대해 "MBC가 제자리에 돌아오면서 거기에 제가 조금이나마 도움을 줄 수 있다는 것이 굉장히 기쁘다. 어머님이 MBC에 나오면 굉장히 좋아한다. 근데 한동안 못 나왔다"며 "그전에는 뉴스에만 주로 나왔다. 구속이나 몇 년 구형 받는다는 내용으로 나왔다"고 말하며 웃었다.

또한 김의성은 “어떤 생각으로 ‘스트레이트’에 합류하게 됐나”라는 질문을 받고 “걱정이 없었다면 거짓말일 것 같다”라며 “보도 프로그램을 진행한다는 것이 배우로서 고정된 이미지를 갖게 하지 않을까 하는 걱정이 된다”고 말했다.

이어 “배우란 정체성이 저를 나타내는 모든 것이 아니기에 더 나이 들기 전에 이런 재미있는 일을 해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어 ‘스트레이트’에 합류하게 됐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어제 어머니와 통화를 했다. '너 주진우랑 친하게 지내면 안 된다. 그 사람은 주변 사람을 이상한 데로 끌고 가는 사람이다. 조심하라'고 하셨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한편 MBC '스트레이트'는 매주 일요일 밤 11시 5분에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온라인뉴스팀 기자 / kbsmp@naver.com입력 : 2018년 04월 23일
- Copyrights ⓒ경북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
칼럼
사설
기획특집
본 사 : 경상북도 경주시 원화로 389 / 054-748-7900~2
대구본사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 22길 명문빌딩 6층 / 053-794-3100
포항본사 : 경상북도 포항시 남구 대이로 9번길 24 / 054-278-1201
등록번호 : 경북 가00009 / 등록일자 : 2008.07.01 / 편집·발행인 : 박준현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 / 청탁방지담당관 : 박준현
Copyright ⓒ 경북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