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08-17 오후 06:59:0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핫이슈

˝각별한 사랑 넘쳤던 3代…못지킨 자리 아들 마음에 대못으로˝ 강호동 가슴시린 亡父歌


온라인뉴스팀 기자 / kbsmp@naver.com입력 : 2018년 08월 10일
↑↑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경북신문 = 온라인뉴스팀 기자] 방송인 강호동에게 누리꾼들의 응원이 모아지고 있다.

10일 강호동이 부친상을 당한 것이 알려지면서, 강호동과 그의 부친이 함께한 모습이 대중들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과거 강호동이 아버지와 함께한 모습이 올라와 누리꾼들에게 잔잔한 감동을 주고있다.

누리꾼들은 강인한 남성 방송인으로 입지를 다져온 강호동이 부친과 3대가 함께한 모습이 먹먹함을 준다는 반응을 드러내고 있다.

특히 평소 부친에 대한 절절한 감정을 드러낸 바 있는 강호동이 느낄 회한에 누리꾼들은 애도와 추모의 목소리를 보내고 있다.

한편 누리꾼들은 강호동이 이후 마음을 잘 추스르고 일어서기를 바란다는 격려를 보내고 있다.
온라인뉴스팀 기자 / kbsmp@naver.com입력 : 2018년 08월 10일
- Copyrights ⓒ경북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관련기사()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83,681
오늘 방문자 수 : 77,991
총 방문자 수 : 48,832,640
본사 : 상호: 경북신문 / 주소: 경주시 황성동 1053-12 미림빌딩 5층 / 발행인·편집인 : 박준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
mail: gyeong7900@daum.net / Tel: 054-748-7900~2 / Fax : 054-773-787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75 / 등록일 : 2008년 7월 1일
지사 지사대구본부: 053-794-3100 / 북부본부 : 054-859-8558 / 동부본부 : 054-284-4300 / 중부본부 : 053-444-2996~7 / 포항본사 : 054-275-7488
Copyright ⓒ 경북신문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