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하루새 113명이 늘었다. 특히 국내발생 확진자가 105명으로 나흘 만에 두자릿 수에서 세자릿 수로 늘었다.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 국내 발생 현황에 따르면 16일 0시 기준 누적 확진자는 전날 0시 이후 하루 사이 113명 늘어난 2만2504명이다.최근 일주일새 신규 확진자 수는 9일 156명, 10일 155명, 11일 176명, 12일 136명, 13일 121명, 14일 109명, 15일 106명, 16일 113명을 기록했다. 이달 3일부터 2주(14일)째 100명대로 집계 중인 가운데 최근 나흘간 감소세를 보이다가 닷새 만에 증가했다.이날 발생한 신규 확진자의 감염경로를 보면 해외 유입 8명을 제외한 105명이 국내 지역사회 감염 확진자다. 국내발생 확진자는 전날보다 14명 늘어 지난 12일 이후 4일 만에 90명대에서 세자릿 수로 증가했다.국내 발생 확진자는 지역별로 서울 49명, 경기 24명, 인천 8명, 전북 5명, 부산과 대구 각각 4명, 광주와 충북, 충남, 경북, 경남 각각 2명, 대전 1명 등이다.울산과 세종, 강원, 전남, 제주 등은 신규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았다. 서울과 경기, 인천 등 수도권 신규 확진자는 전날보다 10명이 더 늘어 81명이다. 비수도권도 전날보다 4명이 증가한 24명을 기록했다. 경기에서 신규 확진자가 전날보다 7명 감소한데 반해 서울은 17명이 증가했다. 해외 유입 확진자는 8명으로 내국인 5명, 외국인 3명이다. 2명은 검역과정에서 확인됐고 나머지 6명은 지역사회에서 격리 중 나타났다. 격리돼 치료 중인 환자는 319명이 줄어 2827명이 됐다. 서울 1058명, 경기 768명, 인천 134명으로 많고 이어 충남 129명, 광주 108명, 검역 108명 순이다. 이 가운데 위·중증 환자는 2명이 늘어 160명이 확인됐다.감염 후 치료를 통해 완치된 확진자는 432명이 늘어 총 1만9310명이다. 확진자 중 완치자 비율을 나타내는 완치율은 85.81%를 기록하고 있다.코로나19 사망자는 발생하지 않아 367명을 유지했다. 확진자 중 사망자 비율을 나타내는 치명률은 1.63%다.
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9-30 오후 12:52:09 회원가입기사쓰기구독신청지면보기전체기사보기
(9.29. 00시 기준)
7,130
1,545
23,699
194
55
407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1대표이사 : 박준현  |  주소 : 경상북도 경주시 알천북로 345(동천동 945-3) 경북신문 빌딩 3층  |  사업자등록번호 : 505-81-52491
편집·발행인 : 박준현  |  고충처리인 : 이상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상문  |  청탁방지담당관 : 이상문   |  문의 : 054-748-7900~2
이메일 : gyeong7900@daum.net  |  등록일자 : 경북 가00009  |  등록번호 : 경북 가00009
대구본사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 22길 명문빌딩 6층 / 053-284-7900  |  포항본사 : 경상북도 포항시 남구 대이로 9번길 24 / 054-278-1201
경북신문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을바, 무단·전재·복사 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