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일 포항시 장기면 행정복지센터에서 포항 수성사격장 문제와 관련해 지역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듣기 위해 진행된 간담회가 시작 10여분만에 국방부와 지역민간 의견 상충으로 무산됐다.   이날 간담회는 국방부에서 포항 수성사격장 사격훈련 소음 및 진동민원에 대해 지역민들의 다양한 의견수렴을 위해 반대위에 요청하여 이뤄졌다.  포항 장기면수성사격장반대대책위원회(이하 반대위) 주요 임원들과 김종덕 국방부 교육훈련정책과장, 해병대 제1사단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으나, 그간 소음과 진동에 따른 주민들의 사격장 완전폐쇄 요구의 현장 목소리와 다르게 민관군협의체 구성 등의 입장을 표명하는 국방부의 태도에 반발한 주민들의 항의와 퇴장으로 간담회가 사실상 끝나버렸다.   조현측 반대위 대표위원장은 "농번기로 바쁜 와중에 오늘 간담회에 참석했는데 주민들의 의견에 대한 제대로 된 답변도 없다"며 "4200여 장기면민들은 포항 수성사격장의 완전폐쇄를 위해 끝까지 투쟁하겠다"고 밝혔다.
즐겨찾기+ 최종편집:2020-10-26 오후 02:49:06 회원가입기사쓰기구독신청지면보기전체기사보기
(10.25. 00시 기준)
7,150
1,578
25,836
196
57
457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1대표이사 : 박준현  |  주소 : 경상북도 경주시 알천북로 345(동천동 945-3) 경북신문 빌딩 3층  |  사업자등록번호 : 505-81-52491
편집·발행인 : 박준현  |  고충처리인 : 이상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상문  |  청탁방지담당관 : 이상문   |  문의 : 054-748-7900~2
이메일 : gyeong7900@daum.net  |  등록일자 : 경북 가00009  |  등록번호 : 경북 가00009
대구본사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 22길 명문빌딩 6층 / 053-284-7900  |  포항본사 : 경상북도 포항시 남구 대이로 9번길 24 / 054-278-1201
경북신문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을바, 무단·전재·복사 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