칠곡군 왜관읍 자고산 정상 칠곡평화 전망대가 준공되어 시범운행 후 새해부터 정식 호국과 평화의 불을 운영한다. 전망대는 지상 3층 12.1m 촛대모양과 55일간의 낙동강 방어선 전투를 상징하는 5.5m 촛불모형으로 자고산 정상에 참전용사의 희생과 헌신을 기리고 한반도의 평화와 번영을 염원하는 칠곡평화 전망대로 칠곡군의 새로운 랜드마크이자 관광 명소로 거듭날 전망이다. 또한 이 전망대는 칠곡군 왜관읍 석전리·아곡리와 석적읍 중지리에 위치한 자고산정상에 위치하며, 6.25전쟁 당시 북한군의 포로가 된 미군장병 41명이 집단으로 이지역에서 학살당해 국제적인 이슈로 떠올랐던 산이다. 칠곡군은 칠곡U자형 관광벨트 사업의 일환으로 전몰장병의 추모와 자고산 일대의 관광 자원화를 위해 16억 원을 들여 칠곡평화 전망대를 건립했다. 군은 지난해 5월 공사를 시작해 12월 준공식을 계획했으나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별도의 준공식을 갖지 않기로 했다. 투명 곡면유리와 투명엘리베이터를 통해 낙동강 일대가 한눈에 들어오며 부지에 조성된 무궁화·사계절장미 수벽과 태극문양의 블록포장은 `한미 우정` 과 `호국평화` 를 상징한다.전망대 2층 유리에 부착된 태극기와 6·25참전국의 국기는 참전용사와 순국선열의 희생정신을 나타낸다. 특히 다채로운 연출이 가능한 경관조명은 인근 주요 도로와 왜관읍,기산면은 물론 석적읍과 약목면과 북삼읍에서도 관측이 가능하다. 제야행사와 연계해 점등식을 개최할 예정이며 야간이면 칠곡군을 밝히는 도시 상징물로 새롭게 자리 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자고산 인근에 거주하는 이광수(74·석전6리) 이장은 "자고산은 이미 문화체육관광부가 사진 찍기 좋은 녹색명소로 선정되어 있고, 전망대가 자고산의 가치를 높이고 관광산업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보여 주민들이 거는 기대가 크다"고 했다. 백선기 군수는 "칠곡평화 전망대는 U자형 관광벨트의 다른 관광 인프라와 시너지 효과가 발휘될 것으로 기대된다" 며 "임기 내에 칠곡U자형 관광벨트 사업을 마무리해 칠곡군을 체험형 관광도시로 특화시켜 주민 소득 증대와 지역 경제 활성화를 이끌어 낼 계획"이라고 밝혔다. 
즐겨찾기+ 최종편집:2021-04-12 오후 03:50:30 회원가입기사쓰기구독신청지면보기전체기사보기
4월 12일 기준
16
15
587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1대표이사 : 박준현  |  주소 : 경상북도 경주시 알천북로 345(동천동 945-3) 경북신문 빌딩 3층  |  사업자등록번호 : 505-81-52491
편집·발행인 : 박준현  |  고충처리인 : 이상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상문  |  청탁방지담당관 : 이상문   |  문의 : 054-748-7900~2
이메일 : gyeong7900@daum.net  |  등록일자 : 경북 가00009  |  등록번호 : 경북 가00009
대구본사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 22길 명문빌딩 6층 / 053-284-7900  |  포항본사 : 경상북도 포항시 남구 대이로 9번길 24 / 054-278-1201
경북신문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을바, 무단·전재·복사 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