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2-18 오후 07:05:28 회원가입기사쓰기구독신청지면보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남유진 ˝낙동강 기적 만들어 승리˝

도지사 예비후보 선거사무소 개소
3000여 명 발길 이어 문전성시

경북신문 기자 / kua348@naver.com입력 : 2018년 03월 11일

김관용 경북도지사 3선의 기를 받고자 경산에 둥지를 튼 자유한국당 경북도지사 유일의 예비후보인 남유진 예비후보 선거사무소 개소식에 3,000여 명이 참석, 주변 교통이 마비될 정도로 대성황을 이뤘다.
 지난 10일 경산에서 열린 선거사무소 개소식에는 김관용 경북도지사, 장석춘, 백승주 국회의원, 김문수 전 경기도지사, 이덕영 경산시 당협위원장를 비롯해 한동수 경북시장군수협의회장(청송군수), 장욱현 영주시장, 최영조 경산시장, 이승률 청도군수, 백선기 칠곡군수, 최수일 울릉군수 등 현직 시장군수와 최희욱 전 경산시장, 성백영 전 상
주시장 등 전직 시장군수를 포함, 류목기 재경대구경북시도민회장 등 각계각층에서 3,000명이 넘는 내빈이 참석했다. 4층 사무실은 물론 계단과 입구까지 가득 메울 만큼 많은 지지자들이 참석해 주변 교통이 마비되는 등 대성황을 이뤘다.(사진)
 이날 공동선대위원장 7명(정해걸, 이원식, 박영언, 전옥상, 최규종, 이태근, 황정민)과 정책자문단(손동철, 김형기), 대회협력위원장(최용구) 및 여성위원장(채옥주), 대변인(김선완)을 임명했다.
 정해걸 공동선대위원장은 대표인사말을 통해 "경북도지사 선거는 '1강3약'구도이다"며 "1강이 바로 남유진 후보다"고 주장했다. 이는 "경북 시장군수협의회장을 역임하며 23개 경북지역을 골고루 잘 아는 사람, 300만 도민을 품을 수 있는 인품과 덕망을 가진 인물이기 때문이다"고 강조했다.
 이어 백승주 의원은 "남유진 후보는, 박정희 대통령 기념사업은 물론, 보수궤멸을 가져올 탄핵 반대를 위해 외롭게 태극기 집회에 참여한 사람이다"며 "이처럼 도민들이 잠 못 이룰 때 같이 잠 못 이루고, 통곡할 때 같이 울고, 웃을 때 같이 하는 사람에게 도지사의 자격이 있다"고 말했다.
 남유진 예비후보는 큰 절로 화답한 후 "손바닥 뒤집듯 말을 바꾸고, 말과 행동이 다른 사람에게는 위대한 경북을 맡길 수 없다"고 강조하면서 "이곳에 계신 분들은 저와 뜻을 같이 하는 동지들이다. 경북 발전과 보수 재건 및 혁신을 염원하는 여러분의 뜻을 받들어 황금빛 물결이 넘쳐흐르는 낙동강의 기적을 만들어 반드시 당선돼 성원에 보답 드리겠다"고 다짐했다. 서인교 기자
경북신문 기자 / kua348@naver.com입력 : 2018년 03월 11일
- Copyrights ⓒ경북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
칼럼
사설
기획특집
본 사 : 경상북도 경주시 원화로 389 / 054-748-7900~2
대구본사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 22길 명문빌딩 6층 / 053-794-3100
포항본사 : 경상북도 포항시 남구 대이로 9번길 24 / 054-278-1201
등록번호 : 경북 가00009 / 등록일자 : 2008.07.01 / 편집·발행인 : 박준현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 / 청탁방지담당관 : 박준현
Copyright ⓒ 경북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