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06-19 오전 10:21:3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정치

한국당, 길환영·배현진·송언석 입당 환영식

홍준표 대표 등 당직자 참석
재보궐선거 전략공천 추진

경북신문 기자 / 입력 : 2018년 03월 11일

길환영 전 KBS 사장과 배현진 전 MBC 아나운서가 지난 9일 자유한국당에 공식 입당했다.
자유한국당은 이날 오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홍준표 대표와 김성태 원내대표 등 당직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입당 환영식을 열고 길 전 사장과 배 전 아나운서의 영입을 공식 발표했다.
 홍준표 대표는 환영식에서 "이 정부의 '방송 탈취' 정책에 대해 두 분을 통해 국민적 심판을 받아 보고자 한다"며 "모시는 과정에서 두 분이 개인적으로 상당히 어려운 상황에 있었음에도 큰 결심을 해주셔서 정말 감사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길환영 전 사장은 환영식에서 "좌파 진영에 의한 언론 장악으로 올바른 여론 형성이 차단된 상황"이라면서 "이번 (국회의원 재보궐) 선거를 통해 민심이 과연 어디에 있는지를 명백히 밝혀야 한다"고 주장했다.
 배현진 전 아나운서는 "2012년 MBC 총파업 도중 노조를 탈퇴한 이후 인격적으로 몹시 모독감을 느낄만한 음해와 공격을 받아왔고, 석 달 전 정식 인사통보를 받지 못한 채 8년 가까이 진행한 뉴스에서 쫓겨나듯 하차했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저와 마찬가지로 파업에 반대했던 동료 언론인들이 세상이 잘 알지 못하는 부당한 일들을 온몸으로 감당해야 하는 처지다"며 "MBC 안에서 각자의 생각과 의견이 존중받을 자유는 사라졌다"면서 "제가 몸담았던 MBC를 포함해 공영방송이 진정한 국민의 방송으로 거듭나도록 역할을 해야겠다는 결심을 했다"고 토로했다.
 이날 환영식에는 송언석 전 기획재정부 2차관도 영입 인사로 참석했다.
 자유한국당은 오는 6월 국회의원 재보궐선거 핵심 지역에 이들 영입인사를 전략공천하는 방안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한편 환영식 말미에 장제원 수석대변인이 MBC취재기자의 질문을 막아서면서 기자단과 언쟁이 벌어지기도 했다. 이인수 기자
경북신문 기자 / 입력 : 2018년 03월 11일
- Copyrights ⓒ경북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관련기사()
 
가장 많이 본 뉴스
칼럼
오복 중 하나라는 눈. 하지만 우리는 눈의 건강관리에 소홀한 경우가 .. 
미세먼지 피해가 날로 심각해지고 있다. 미세먼지가 호흡기질환뿐 아.. 
6·12 북미정상회담이 끝나자마자, 6.13지방선거에서 대한민국은 드디.. 
보고서는 짧을수록 좋다. 말이 짧아야 하듯 보고도 짧을수록 좋다. 대.. 
선거 철새들이 동궁월지를 오염이라도 시켰을까. 동궁의 월지의 그리.. 
이 땅에 지방자치제도 부활된 것은 김영삼 정부로부터 시작되었다. 이.. 
문재인 대통령의 바람은 과연 쓰나미급이었다. 소위 '문풍(文風)'이라.. 
흔히 목 통증이 초래되는 원인으로는 경추(목)부위의 골관절염, 목 디.. 
사설
기자수첩
인사말 연혁 조직도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본사 및 지역본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12,829
오늘 방문자 수 : 40,038
총 방문자 수 : 43,170,906
본사 : 상호: 경북신문사 / 주소: 경주시 황성동 1053-12 미림빌딩 5층 / 발행인·편집인 : 박준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
mail: gyeong7900@daum.net / Tel: 054-748-7900~2 / Fax : 054-773-787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75 / 등록일 : 2008년 7월 1일
지사 지사대구본부: 053-794-3100 / 북부본부 : 054-859-8558 / 동부본부 : 054-284-4300 / 중부본부 : 053-444-2996~7 / 포항본사 : 054-275-7488
Copyright ⓒ 경북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함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