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력원자력(주)과 (재)경주문화재단이 주최 주관하는 ‘한수원과 함께하는 문화가 있는 날’ 8월 공연으로 룰라, 레게 강 같은 평화(이하 레강평)가 함께하는 ‘2024 썸머나이트’가 8월 14일 오후 8시 경주예술의전당 화랑홀 무대에서 화려하게 선보인다. 룰라는 ‘날개 잃은 천사’, ‘비밀은 없어’ 등 수많은 히트곡을 내며 대중의 사랑을 받았다. 특히 2집 앨범 ‘날개 잃은 천사’는 혼성그룹 중 역대 판매량 1위(167만장)를 기록한 앨범이다. 올해로 데뷔 30주년을 맞이하는 룰라는 현재 김지현, 이상민, 채리나 3인 체제로 공연과 방송을 통해 다양한 활동을 이어 가고 있다. 레강평은 대표적인 국내 레게 뮤지션인 스컬과 만능엔터테이너 하하가 의기투합해 만든 그룹이다. 2012년 여름, 레게 음악의 대중화라는 목표를 갖고 의기투합했던 레강평은 레게를 기반으로 한 대중음악을 꾸준히 발표하면서 ‘당 디기방’, ‘부산 바캉스’ 등의 대표곡으로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이번 공연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 2년 차를 맞이하는 썸머콘서트다. 90년대 전설의 그룹 룰라의 히트곡 무대에선 추억과 향수를, 무더위를 날려버릴 레강평의 시원한 레게 무대에선 벗어날 수 없는 ‘당 디기 지옥’에 관객들을 가두며 공연의 열기를 더할 예정이다.이번 공연은 15일(월) 오전 10시 티켓 오픈으로 경주문화재단 홈페이지와 티켓링크에서 예매할 수 있다. 티켓가는 R석 5만 원, S석 4만 원, 시야제한석 2만 원으로 경주시민과 경주소재 학교 재학생 및 재직자는 해당 증빙자료를 제시하면 50%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재)경주문화재단 홈페이지 또는 문의전화(1588-4925)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